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우리의 교회는 가까운 곳부터 눈을 돌려야 합니다.

 

어느 교회가 지역사회 후원기금을 마련하기 위한 나눔의 이벤트를 하고 있어서 흐뭇했습니다. 나는 평소에도 교회가 어려운 이웃 돕기에 적극적으로 나서는 것을 보면 늘 자랑스러워 했습니다.

 

나도 보타니의 어느 현지 교회에서 14년을 섬겼습니다. 오클랜드 한인 교회들이 좋은 일들을 많이 해왔고 지금도 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상당한 인적 재정적 자원을 가진 교회들이 건축과 선교에는 많은 투자를 하면서 진정 교회 주위에 있는 어려운 한인 가족들에게 별로 신경을 못쓰고 있다는 생각을 해봅니다.

 

물론 건축과 선교가 잘된 일은 알고 있지만, 너무 이 일에만 치우치다 보니 등잔 밑이 어둡다고 가까운 한인 이웃의 어려움을 등한시할 수 있게 되는데, “네 이웃을 사랑하라.”는 예수님의 가르침과도 멀어지는 것 같습니다. 일주일에 몇 번 안 쓰는 교회 건물은 조금 부족해도 되지 않을까요? 해외선교도 중요하지만 더불어 주위에 있는 어려운 이웃과 그 이웃을 돕는 기관을 지원하는데 인색해도 될까요? 하나님도 기뻐하시지 않으실 것입니다. 이제는 우리 교회들의 생각과 관심이 좀더 균형을 잡을 필요가 있다고 생각이 됩니다.

 

주위에 보면 지체 장애자들과 정신 장애자들을 어려운 여건에서도 열정으로 돕고 있고 필요한 전문지식을 갖춘 기관들이 많이 있습니다. 그러나 대부분 재정적으로 궁핍해져 있습니다.

 

한인 교회들도 이웃 돕기 비영리 모임이나 그룹을 만들어 현실적으로 공정하고 공평한 기준을 통해 필요한 재정이라도 좀더 조금씩 더 보태고 나눔이 있으면 하는 생각을 해보게 됩니다. 힘들고 어려운 이웃을 찾아 가보는 우리가 되었으면 하는 생각을 해보게 됩니다

 

추수감사절과 크리스마스 시즌이 다가오는 지금에, 더 많은 교회들의 예산 속에 우리 한인 이웃들과 나눔의 사랑이 이렇게 저렇게 많이 생겼으면 합니다.

 

수채화아티스트/기도에세이스트/칼럼니스트 제임스로부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84 그리스도의 탄생을 축하합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2.12.24 5399
183 My Prayer : 나의 기도 제임스앤제임스 2012.12.21 1710
182 우리의 오클랜드 한인들을 위한 우리의 소망이 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2.12.18 1902
181 지금은 “크리스마스 스타일”입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2.12.14 6491
180 오늘 우리는 그리스도 안에서 평화를 갖고 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2.12.13 1793
179 크리스마스의 축복이 한인들에게 내려 주소서. 1 제임스앤제임스 2012.12.07 8291
178 조국의 여야 지도자들을 위해 기도를 드립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2.12.06 1013
177 회개가 없는 예배를 계속 드리면 마귀를 불러 들이는 것과 같습니다. 2 제임스앤제임스 2012.12.01 4073
176 I Am Praying for Koreans Hearts and Brokenness in Auckland. 제임스앤제임스 2012.11.29 1898
175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초대로 초대합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2.11.28 1042
174 이 시대를 향해 회개하는 기도를 드리게 하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2.11.26 1253
173 Thank you, gracious God, for the opportunity to live thankfully. 1 제임스앤제임스 2012.11.24 1569
172 생명이 되고 영혼을 살리는 기도가 되게 하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2.11.22 2091
171 A Prayer of Compassion : 동정의 기도를 갖게 하여 주소서. 2 제임스앤제임스 2012.11.19 2159
170 우리의 영혼의 창이 깨끗이 되게 하여 주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2.11.18 969
169 주님의 품 안에서 승리하게 하여 주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2.11.15 1393
168 오클랜드의 내 사랑에게 기도를 드립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2.11.07 1033
167 기도는 우리를 위한 자아 추구가 아닙니다 . 제임스앤제임스 2012.11.07 826
166 Always With Thanksgiving : Always Thankful for Prosperity 제임스앤제임스 2012.11.04 1143
165 Thank You Lord For Being Washed, Sanctified And Justified. 제임스앤제임스 2012.11.04 1294
Board Pagination Prev 1 ... 23 24 25 26 27 28 29 30 31 32 ... 37 Next
/ 37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