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우리가 살아가는 삶의 도중(Stopover)에 서 있습니다.

IMG_4102-1.jpg

 

주님. 오클랜드에서 대부분의 크리스챤들은 앞만 보고 달려가듯 살아갑니다. 힘든 인생살이에서 전진, 진보, 속도, 빠름이 분명 필요하지만 우리의 삶이 더욱 윤택해지도록, 가끔 쉬어 갈 수 있게 도와 주옵소서.

 

주님. 오클랜드 생활의 시간의 흐름과 끊음을 조화롭게 잘 이루어내는 크리스챤이 진정한 삶의 향기를 아는 사람임을 깨닫게 하여 주옵소서.

 

주님. 옛날의 선조들은 종종 잘 사는 사람을 대나무에 비유하기도 했으며, 대나무는 다른 나무와 달리 한뼘 정도의 가느다란 두께를 가지고 하늘 높이 치솟으며 자라기 때문에, 대나무는 험한 태풍이 불어도 부러지지 않습니다. 그 이유는 일정한 간격을 두고 형성된 마디 때문임을 알게 하여 주옵소서.

 

만약 마디 없이 직선으로 무조건 자라기만 한다면, 대나무는 쉽게 꺾이고 말 것이며, 성장과 마디의 신비한 조화는 이것이 하나님의 창조의 비밀이었음을 깨닫게 하여 주옵소서.

 

주님. 우리의 삶에서도 하던 일을 멈추고 매듭지어 줄 때가 요청되기 때문에 그것이 마디의 역할을 합니다. 우리 크리스챤들의 하루 일과를 마무리할 때나 일주일 단위로 매듭을 짓기도 하고, 재충전하며 다시 시작해 볼 수 있도록 도와 주옵소서.

 

우리의 오클랜드 삶의 마디(Kont)가 많아질수록, 어떠한 고통과 어려움이 닥치더라도 무난히 버티어 낼 수 있는 삶의 연속이 이루어 지도록 건강과 믿음과 강건함을 주옵소서.

 

우리의 주님이신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IMG_4120.jpg

 

수채화아티스트/기도에세이스트/칼럼니스트 제임스로부터.


  1. 바카스 한 병의 예수 / 정연복

    Date2013.09.13 By나누리 Views839
    Read More
  2. 주님, 한가위에도 크리스챤들은 베풀면서 살아갈 것입니다.

    Date2013.09.13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935
    Read More
  3. 오클랜드에 있는 우리 크리스챤들이 가난한 사람들을 위해 베풀 수 있게 도와 주시옵소서.

    Date2013.09.13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948
    Read More
  4. 200그램 죽 속에 있는 하나님 / 정연복

    Date2013.09.13 By나누리 Views737
    Read More
  5. 진실된 크리스챤의 언어를 통해 화합의 마음을 배우게 하여 주소서.

    Date2013.09.13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982
    Read More
  6. 십일조 헌금 / 산들바람

    Date2013.09.12 By나누리 Views1134
    Read More
  7. 주변에 방황하는 사람들을 위해 특별히 기도하고 있습니다.

    Date2013.09.11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932
    Read More
  8. 왜 사느냐고 물으신다면 / 산들바람

    Date2013.09.10 By나누리 Views873
    Read More
  9. 한인 서로에게 은혜가 되는 삶을 추구하게 하여 주소서.

    Date2013.09.10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883
    Read More
  10. 깨달음의 신앙 / 정강길

    Date2013.09.10 By나누리 Views816
    Read More
  11. 한가위 명절에도 하나님께 영광돌리는 삶을 살게하여 주소서.

    Date2013.09.09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033
    Read More
  12. 배고픈 자들에게 떡을 주는 사랑 / 정연복

    Date2013.09.08 By나누리 Views905
    Read More
  13. 우리가 살아가는 삶의 도중(Stopover)에 서 있습니다.

    Date2013.09.07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954
    Read More
  14. 진리 안에서의 자유 / 정강길

    Date2013.09.03 By나누리 Views873
    Read More
  15. 나의 영어 신앙시로 나의 하나님께 찬양과 영광을 드립니다.

    Date2013.09.03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089
    Read More
  16. 이웃의 힘든 삶을 도울 수 있는 필요한 힘과 지혜를 허락하여 주소서.

    Date2013.09.03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844
    Read More
  17. 복음의 감동 어디서 오나 ? / 한완상

    Date2013.09.03 By나누리 Views814
    Read More
  18. 9월의 계절인 봄을 맞이하는 한인들에게 축복하게 하여 주소서.

    Date2013.09.02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815
    Read More
  19. 뜻과 힘을 합하면 / 산들바람

    Date2013.09.02 By나누리 Views898
    Read More
  20. 인간 존엄의 정신 / 정연복

    Date2013.09.02 By나누리 Views813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 37 Next
/ 37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