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Let Us Learn To One Another Better : 서로에게 보다 잘 알게 하여 주롭소서.

Let Us Pray A Prayer of Our Deepest Thanks.

우리가 가장 깊은 감사의 기도를 드리게 하옵소서.

 

Nature Pumpkins

 

Dear Father God,

Thank You that You moved into the neighborhood. Thank You that Your neighborhood stretches from Botany Elim Christian Communities in Auckland to all places in New Zealand, from Cape Reinga to Invercargill. Thank You that You are our neighbor with skin on and that You speak all the nations.

 

Thank You that You invite us into a story so much bigger than just our own when You connect us to our sisters and brothers across the globe.

 

Thank You that no matter where we call home, we all call our kids in for dinner, have laundry to fold and put away, and days when we are overwhelmed by tomorrow.

 

Thank you for being the God who lays His life down as a bridge between us so that we can walk into each other's stories and recognize how much we have in common.

 

The Lord, Jesus. Give us Your eyes to see our neighbors and friends an ocean away

as the living reflection of Your own creation, sharing our own hopes and dreams.

 

Give us hearts that beats with shared joy, hurt, sorrow, and celebration.

Give us feet willing to walk in their shoes, their footsteps, their needs, and their stories.

Give us hands eager to serve from right here where You've placed us.

Give us minds to remember that there's nothing ordinary about our stories,

hat we are vastly more capable of world change than we might realize

and that often it starts with a simple willingness

to say yes—right in between our work day and our to-do lists.

 

Thank You for saying yes and coming to live alongside us, Jesus, and being interested in our stories.

May we be willing to do the same for our neighbors and friends.

In Jesus’ name, we pray. Amen. 

 

 

Watercolour Artist/Prayer Essayist/Columnist James Seo.

수채화아티스트/기도에세이스트/칼럼니스트 제임스로부터.


  1. 우리가 가장 깊은 감사의 기도를 드리게 하옵소서. Let Us Pray A Prayer of Our Deepest Thanks.

    Date2015.09.18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28
    Read More
  2. 우리 한인들이여. 우리가 힘을 내고 살아 갈 것입니다.

    Date2015.09.25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06
    Read More
  3. 신앙에세이 : 주님. 오늘을 살아 가는 우리에게는 우상들이 무엇인지 알았습니다.

    Date2015.09.26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30
    Read More
  4. 우리는 아름다운 우정을 지닌 크리스챤 벗들을 위해 기도하고 있습니다. We Pray For Christian Friends With Our Beautiful Friendship :

    Date2015.10.01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08
    Read More
  5. 주님. 오클랜드의 봄 탓으로 신바람이 났습니다.

    Date2015.10.01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03
    Read More
  6. 예수님은 우리의 해답이었습니다. Jesus Is The Answer.

    Date2015.10.09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76
    Read More
  7. 신앙에세이 : 주님. 우리의 모든 기도는 모든 것에 대한 무속적인 힐링이 아님을 깨달았습니다.

    Date2015.10.09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56
    Read More
  8. 신앙에세이 : 주님. 지금 서 있는 이곳 오클랜드가 우리 크리스챤들의 사역지이었습니다.

    Date2015.10.23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75
    Read More
  9. 하나님은 역경을 주어 영적인 위대한 사람을 단련시키는 것을 알았습니다.

    Date2015.10.26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19
    Read More
  10. 주님. 우리의 기도가 우리의 두려움보다 훨씬 좋았습니다. Lord. Our Prayers are better than our fears.

    Date2015.11.03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91
    Read More
  11. 신앙에세이 : 주님. 우리 한인들이 오클랜드에 살면서 자신만 채우고 누리려고만 하지 않게 하옵소서.

    Date2015.11.06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74
    Read More
  12. 우리는 예수님의 이름에서 부끄럽지 않고 피할 필요가 없습니다.

    Date2015.11.08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76
    Read More
  13. 우리는 마음에 담고 있는 크리스챤 친구들인 형제들과 자매들을 만나고 싶습니다.

    Date2015.11.09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83
    Read More
  14. 오클랜드에 있는 모든 교회들과 크리스챤들이여.

    Date2015.11.15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87
    Read More
  15. 신앙에세이 : 우리가 매일 기도하는 오클랜드의 세상은 눈부시도록 아름답기만 합니다.

    Date2015.11.20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72
    Read More
  16. 신앙에세이 : 사랑의 주님. 지금은 남태평양의 여름바람이 불고 있습니다.

    Date2015.12.04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25
    Read More
  17. 주님. 우리는 과거의 잘못된 행적을 버리고 살겠습니다.

    Date2015.12.13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86
    Read More
  18. 신앙에세이 : 주님. 우리 크리스챤들은 하나님의 은혜를 자주 잊고 사는 것 같았습니다.

    Date2015.12.16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49
    Read More
  19. 신앙에세이 : The One and Only Jesus : 오직 한 분이신 예수님이시여.

    Date2015.12.25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87
    Read More
  20. 신앙에세이 : We Always Keep A Long Obedience In The Same Direction : 우리는 항상 같은 방향으로 오랜 순종을 지켜 오고 있습니다.

    Date2015.12.29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37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26 27 28 29 30 31 32 33 34 35 ... 37 Next
/ 37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