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95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사순절을 통해 기도하게 하소서.

사순절(Lent)에는 Easter Eve까지 40일간 금식(Fasting)과 회개(Repentance)를 행하도록 합니다.


 

자비로우시고 사랑이 많으신 주님!

지난 한 주간도 우리에게 향하신 대속(Redemption)의 은혜를 감사합니다. 죄 가운데에 태어나서, 죄 가운데 방황하며 살다가, 영원히 멸망 받을 수밖에 없는 우리들이었는데, 이처럼 주님의 대속해 주신 사랑으로 거듭나게 하시고, 생명을 넘치도록 누리게 하여 주시니 그 은혜에 감격하여 감사할 뿐입니다.

 

우리들이 이렇게 주님의 놀라운 은혜를 입었지만, 오늘도 입술로는 주님을 부인하여 실망과 좌절의 삶으로 하루하루를 수 놓으며 살게 되니, 우리의 모습이 한없이 부끄럽기만 합니다. 우리들이 연약하여 온전히 주님을 영접하지 않은 채, 비굴한 믿음을 갖고 힘없이 사는 것을 용서하여 주소서. 지극히 제한되고 미흡한 우리의 육신과 의지를 돌아 보시고, 자비와 사랑으로 안위하여 주시기를 원합니다. 굳건한 믿음으로 채워 주시고 주님의 길을 온전히 걸어갈 수 있도록 인도하여 주소서.

 

주님이 고난 당하신 아픔을 기념하여 그 고난에 동참하는 기간에서, 주님의 피 묻은 십자가만이 우리를 얽어맨 죄악과 슬픔의 사슬들을 끊어버렸다는 것을 기억하여, 마음을 다하여 주님 없이는 살 수 없음을 고백하는 기간이 되게 하여 주소서. 주님의 십자가가 우리의 영적인 삶과 생활의 중심에 오도록 기도하는 기간이 되게 하소서. 주님의 피 묻은 십자가가 우리의 심령 가운데 우뚝 서 있으므로 그 십자가를 통하여 십자가의 정신으로 사는 실제적인 능력을 공급 받는 기간이 되게 하여 주소서.

 

주님의 몸 된 교회도 한 종교의 차가운 상징으로 서 있지 말게 하시고, 교회를 찾는 자들에게 십자가의 정신이 언제나 그 삶을 지배할 수 있도록 이끄는 교회가 되게 하여 주소서. 교회를 찾는 자들에게 주님의 고난의 신비를 더욱 깊이 깨닫고자 하는 염원을 불어넣어 줄 수 있는 교회가 되게 하여 주소서.

 

주님을 영접하지 아니하고, 죄 많은 풍조를 따라 육체를 자랑하며 사는 이 세상 사람들을 불쌍히 여겨 주시기를 원합니다. 자신들이 추구하며 사는 것이 얼마나 헛된 것인지를 깨닫게 하시고, 정욕적이고 타락한 방식에서 벗어나 십자가의 도를 붙잡을 수 있는 우리들이 되게 하여 주소서. 십자가 앞에서 자신들이 욕심을 내며 자랑했던 것들이 얼마나 무가치하고 쓸모 없는 것들이었는지를 발견하게 하시고, 오직 십자가를 통해 아직도 계속되고 있는 하나님의 구원의 능력을 체험하는 우리들이 되게 하여 주소서.

 

성경의 말씀을 들고 선교하는 목사들을 주님의 피 묻은 십자가의 능력으로 붙들어 주시고, 그 말씀을 경청하며 듣는 우리 모두에게 십자가의 사랑이 가슴을 파고들게 하소서. 예배가 시작될 때면 찬양대 위에도 함께하여 주소서. 구속(Redemption)의 주님이 되시는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수채화아티스트/기도에세이스트/칼럼니스트 제임스로부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64 어떤 목사 의 고백이 있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2.09.20 1159
563 하나님 편에 설 때 축복을 받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1.11.03 1159
562 새벽을 여는 아침의 기도를 드리게 하여 주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3.05.13 1157
561 지금 쫓겨난 3명의 불청객을 초대할 용기를 갖게 하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1.12.07 1157
560 주님. 오클랜드의 꽃길을 만끽하게 하여 주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3.10.09 1156
559 한 해가 저물었고 2012년 새날이 밝았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2.01.03 1153
558 당신은 행복한 나의 비밀이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1.11.03 1153
557 오클랜드에서 살아가는 곳마다 사랑과 진실과 평화가 자리를 잡게 하여 주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3.10.04 1151
556 힘을 다하여 주 하나님을 사랑하는 것입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2.04.01 1151
555 우상의 숭배는 우리 생활의 올무가 됩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1.11.12 1150
554 하나님은 택함 받지 못한 자에게 징벌을 내리시는가 ? / 산들바람 나누리 2013.10.20 1149
553 진정한 부자 가 되게 하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2.06.10 1148
552 완전한 회복을 위한 길로 가게 하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2.03.15 1147
551 그리움을 그리워하는 당신에게 말이에요. 제임스앤제임스 2011.11.03 1146
550 우리의 교회는 가까운 곳부터 눈을 돌려야 합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1.11.07 1142
549 신앙에세이 : 주님. 우리를 이렇게 사랑하고 계신 줄을 정말 몰랐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4.01.24 1141
548 Always With Thanksgiving : Always Thankful for Prosperity 제임스앤제임스 2012.11.04 1141
547 우리는 우리의 소망을 준비하고 계획하며 살아야 합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1.12.02 1141
546 우리의 삶이 물질의 넉넉함에 있지않고 주님의 은혜에 있음을 알게 하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3.10.07 1140
545 참 마음과 온전한 믿음으로 나아가야 합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1.11.23 1138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37 Next
/ 37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