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보타니에 가는 길에, 보타니 산행때 담아 둔 마음입니다.

I am a Woman of God님의 사진.

 

우리는 지금껏 잘 왔습니다. 언제 멈출 지도 모르는 길이지만 어디로 가는 지는 알고 있는 것 같이, 한 해가 끝나면 멈추었다 갈 줄 알았는데, 쉬었다 갈 줄 알았는데, 매년 그랬습니다. 새해는 더 쉽게 갈 것이라는 희망으로 올해도 똑같은 희망으로 그렇게 출발했습니다.

 

가는 길은 모두 다 틀린 것 같습니다. 방향도 모두 다른 것 같습니다. 그러나 그 길이 멈추는 곳은 같아 보입니다. 올 한해도 의지와는 관계 없이 출발했습니다. 똑같은 희망으로 그렇게 출발했습니다. 멈추는 그 곳을 향하여 우리에게는 또 새로운 한 해가 출발했습니다. 더 아름다운 사랑의 눈으로, 더 좋은 지혜의 눈으로 세상을 볼 수 있는 그런 한 해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벅찬 감동에 쌓인 넋으로, 소망의 닻을 내리기엔, 삶의 가치로 우리와 친구를 맞이하고, 이 모두가 우리의 마음에 진솔해졌습니다. 이 모두로 신바람이 되었습니다.

Mary Dipnall

 

수채화아티스트/기도에세이스트/칼럼니스트 제임스로부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4 당신, 처음부터 사랑할 때는 마음만 보았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1.11.03 1318
103 예수님 스타일과 강남 스타일을 생각해보게 되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2.11.02 1318
102 우리가 신실하고 자신을 갖고 기도하게 하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2.05.03 1327
» 삶의 가치로 우리와 친구를 맞이하고, 이 모두가 우리의 마음에 진솔해졌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4.01.06 1328
100 십일조로 값비싼 보석, 차 받은 오클랜드의 한 교회 admin 2012.03.16 1338
99 감사하는 마음을 갖게하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1.12.15 1339
98 서로 존중하고 존경하는 가족을 위해 기도하게 하소서. 1 제임스앤제임스 2012.10.13 1357
97 우리를 향하신 하나님의 신실하심과 성실하심을 믿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2.09.26 1359
96 신앙에세이 : 새해에는 우리에게 자신을 버릴 수 있는 참지혜와 참용기를 주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4.01.11 1359
95 우리는 하나님께 찬양을 드립니다. (2) 감사함으로 해야 합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1.11.15 1366
94 한인들을 위한 영혼의 기도를 드립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2.03.05 1368
93 포도원 일꾼과 품삯의 비유 / 산들바람 나누리 2013.10.04 1368
92 주님만을 의지하며 살아가는 한인들의 마음을 가르쳐 길들여 주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2.02.20 1370
91 우리가 매일 하나님께 감사를 드리게 하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2.05.21 1381
90 우리가 더 많이 부서지게 하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1.10.09 1387
89 주님의 품 안에서 승리하게 하여 주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2.11.15 1393
88 신앙의 삶은 자기와의 싸움입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2.01.13 1410
87 우리의 수치스러움을 내려 놓게 하여 주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1.10.17 1411
86 과부가 헌금한 두 렙톤의 양면이 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1.10.18 1413
85 주님과 동행하며 거룩하게 살아 가게 하여 주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2.10.04 1422
Board Pagination Prev 1 ... 27 28 29 30 31 32 33 34 35 36 37 Next
/ 37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