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내가 곤란한 환경 속에 있더라도 기뻐하는 사람이 되게 하여 주소서.

빛으로의 초대-2013년
2012 Daniel's Digilog Artworks(3607) 
Original Image size 8,000 x 5,000 Pixels (114.4M) Resolution 300dpi, RGB Mode, 

  초대받는 것은 기쁜 일이다.
누군가 자신의 존재가치를 인정하여 중요하게 모시겠다는 뜻이니 누군들 싫어할 이유가 없다. 그래서 대개의 초대장은 설렘을 동반한 좋은 소식인 반면, 분명히 와야 할 초대장이 오지 않은 경우는 상대의 결례에 대하여 결코 후하지 않은 것이 또 이것이다. 상대방에게 무시당했다는 불쾌감은 대단히 오랜 세월을 두고 잊혀 지지 않는 것이다. 그런 것만 보아도 사람은 얼마나 이기적이고 자신을 중심으로 모든 것을 판단하느냐 하는 것을 알 수 있다.
  초대를 하는 사람도 그렇다. 간혹 실수로 명단을 빠트리는 경우도 있지만 대개의 경우는 한정된 인원을 초대하기 위하여 몇 번이나 검색을 하고 보내는 것인데 일반적인 초대는 경사이므로 사람과 사람 사이의 격과 인간관계를 고려하여, 예를 들어 서로 앙숙인 사람을 한 자리에 초대하지 않는 것이 통례다. 좋은 자리에 낯이 붉어지는 것을 피하기 위한 배려일 수도 있다. 또 아주 중요한 분을 모시면서 아무리 어릴 적부터 친한 사람이라도 행동이 거친 사람은 배제하는 것이 예의다. 이게 다 사람마다 다른 초대의 전후 사정이니 이해하고 넘어가야 한다.

  누군가 나를 초대하길 기다리지 말고 자신이 초대를 하는 '이벤트'를 만들어야 한다.
그것이 거창한 무슨 가족행사나 여타의 '파티'가 아니더라도 그냥 바쁜 이유로 소원했던 친구 부부를 초대하여 가벼운 식사를 하는 것도 그렇고 몇몇 지인들과 독서모임을 가지는 것, 또 옛적 은사님을 초대하여 저녁을 함께 하는 것 등, 마음만 먹으면 챙겨야 할 사람도 많고 거창한 비용이 들어가는 행사를 벌이지 않아도 얼마든지 좋은 사람을 초대할 수 있다. 그게 사람 냄새가 나는 훈훈함이고 정감이 넘치는 마음 한 자락이다. 새롭게 한 해를 여는 지금이 바로 그런 때가 아닐까?   
  
--------------------------------------------------------------------

 

나의 기도를 들어 주시옵소서.

주님, 나는 주님의 자비에 찬양을 드리며 그 자비가 나를 어느 곳이든지 동행해 주시고 있습니다. 주님께서 나를 인내하여 주심에 감사를 드리며, 끊임없는 은혜의 선물에도 감사를 드립니다.

 

나는 만족해 하고 있는 것과 싸우고 있습니다. 때로는 더 많은 것을 바라고 있습니다. 평소에는 나는 더 좋은 관계나 더 즐거운 경력을 갈망하고 있습니다. 만족해 한다는 것이 어렵고, 나는 내 힘으로 오랜동안 그것을 해보려고 노력해 왔습니다. 나를 용서하여 주시옵소서.

 

하늘에 계신 하나님 아버지, 오늘 나에게 집중하여 주시옵소서. 내가 얼마나 복을 받았는지를 볼 수 있는 나의 눈을 주시옵소서. 내가 곤란한 환경 속에 있더라도 스스로 기뻐하는 사람이 되게 하여 주시옵소서. 내 마음 속의 평화로 말미암아 내 스스로가 주님 안에서 내가 필요로 하는 모든 것을 갖고 있음을 깨닫기 위한 세계를 사모하게 하여 주시옵소서.

 

에수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이미지를 클릭하면 원본을 보실 수 있습니다.

 

수채화아티스트/기도에세이스트/칼럼니스트 제임스로부터.


  1. 어느 할아버지의 기도를 보았습니다.

  2. No Image 06Oct
    by BLC
    2011/10/06 by BLC
    Views 1444 

    '큰 교회'목사도 아닌 주제에 나서서 죄송합니다

  3. No Image 11Oct
    by 나누리
    2013/10/11 by 나누리
    Views 1454 

    동정녀 탄생 / 정연복

  4. No Image 19Aug
    by 제임스앤제임스
    2012/08/19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456 

    우리는 영적인 옷을 입은 새로운 사람입니다.

  5. No Image 17Dec
    by 제임스앤제임스
    2011/12/17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458 

    2012년에는 주님을 보다 많이 알게 하여 주소서.

  6. No Image 23May
    by 밍키네
    2015/05/23 by 밍키네
    Views 1463 

    사후세계에 대한 물리적인 존재 증명.

  7. No Image 26Oct
    by 제임스앤제임스
    2011/10/26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465 

    우리가 매일 사랑하며 사는 세상이었으면 합니다.

  8. To My Wonderful Husband At Christmas. (크리스마스에 훌륭한 우리 남편에게.)

  9. 나의 아내를 위한 기도를 드립니다.

  10. No Image 23Jun
    by 제임스앤제임스
    2012/06/23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496  Replies 1

    젊은 크리스챤 신입사원이 성공을 위한 가이드 라인을 꼭 참조할 수 있습니다.

  11. No Image 13Apr
    by 제임스앤제임스
    2012/04/13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513 

    우리의 자녀를 위해 기도하게 하여 주소서.

  12. No Image 06Aug
    by 제임스앤제임스
    2012/08/06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516  Replies 2

    사람들이 질투하게 하여 주시고 그리고 구원 받게 하여 주소서.

  13. Celebrate In Auckland. 오클랜드에서 경축하게 하옵소서.

  14. No Image 24Nov
    by 제임스앤제임스
    2012/11/24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569  Replies 1

    Thank you, gracious God, for the opportunity to live thankfully.

  15. No Image 15Nov
    by 제임스앤제임스
    2011/11/15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611 

    하나님을 떠나서는 살 수 없습니다.

  16. No Image 04Jan
    by 제임스앤제임스
    2013/01/04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638 

    내가 곤란한 환경 속에 있더라도 기뻐하는 사람이 되게 하여 주소서.

  17. No Image 17Dec
    by 제임스앤제임스
    2011/12/17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666 

    Hi, To All Our Members!!! (모든 회원 안녕하세요)

  18. No Image 26Jun
    by 제임스앤제임스
    2013/06/26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702 

    한인들이 새로운 힘을 얻도록 마음에 용기와 위로와 평안을 주소서.

  19. 우리는 진실로 절박하고 간절한 기도를 드립니다.

  20. My Prayer : 나의 기도

Board Pagination Prev 1 ... 28 29 30 31 32 33 34 35 36 37 Next
/ 37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