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주님만을 의지하며 살아가는 한인들의 마음을 가르쳐 길들여 주소서.



 주님, 우리는 주님의 마음에서 오는 말씀으로 인해, 주님께서 존경 받아야 함을 알고 있습니다. 주님을 믿는 믿음과 주님을 찬양하는 것과 같이주님의 말씀을 믿고 찬양함을 고백합니다. 주님. 모든 곳에서 우리의 삶을 변화시켜주고 실현되도록, 주님의 은혜의 말씀을 사용케 하여 주소서.

 

주님, 우리는 주님의 가족 안에 있음으로 참으로 축복을 받았습니다. 주님, 세상과 육신은 영적으로 파탄되어 있음을 상기시켜 주소서. 주님. 주님에게 겸손하게 의지함으로써, 주님의 풍성한 집에 가까워질 수 있음을 가르쳐 주소서. 언제나 우리의 마음이 완전히 만족해 왔습니다.

 

주님, 주님의 사랑이 넘치는 친절하심에 기꺼이 다가가지 못했던 시간들을 용서하여 주소서. 우리는 우리의 희망을 주님께서 보호해 주시는 배려하심에 겸허히 내려놓으며, 우리가 소홀히 했거나 심지어 거절하기도 했던 시간들을 회개합니다. 주님, 우리가 얼마나 어리석었던가요? 주님, 우리가 주님께 가까이 가는 매 시간 마다, 기쁨이 때때로 우리의 마음을 가득 채워 주셨습니다. 주님, 주님의 소중한 사랑이 넘치는 친절하심에 언제나 의지하는 마음을 우리 안에 가르쳐 길들여 주소서.

 

주님, 우리는 너무나 자주 보호 받기를 열망하고 있습니다. 주님, 우리는 기도하며, 주님께 달려감으로써 은신처를 발견할 수 있음에 주님께 찬양을 드립니다. 우리의 은신처이신 주님, 우리는 종종 은밀하고 홀로의 삶을 위해 잠시 피하기를 갈망합니다. 주님, 우리는 주님의 말씀 안에서 찾아낸 구원의 메시지로 말미암아, 주님께서 우리를 에워싸줌으로써, 은신처를 발견할 수 있음에 너무나 기뻐하고 있습니다.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수채화아티스트/기도에세이스트/칼럼니스트 제임스로부터.


  1. No Image 03Nov
    by 제임스앤제임스
    2011/11/03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320 

    당신, 처음부터 사랑할 때는 마음만 보았습니다.

  2. 예수님 스타일과 강남 스타일을 생각해보게 되었습니다.

  3. No Image 06Jan
    by 제임스앤제임스
    2014/01/06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329 

    삶의 가치로 우리와 친구를 맞이하고, 이 모두가 우리의 마음에 진솔해졌습니다.

  4. No Image 03May
    by 제임스앤제임스
    2012/05/03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333 

    우리가 신실하고 자신을 갖고 기도하게 하소서.

  5. No Image 16Mar
    by admin
    2012/03/16 by admin
    Views 1338 

    십일조로 값비싼 보석, 차 받은 오클랜드의 한 교회

  6. No Image 15Dec
    by 제임스앤제임스
    2011/12/15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339 

    감사하는 마음을 갖게하소서.

  7. 서로 존중하고 존경하는 가족을 위해 기도하게 하소서.

  8. 신앙에세이 : 새해에는 우리에게 자신을 버릴 수 있는 참지혜와 참용기를 주옵소서.

  9. 우리를 향하신 하나님의 신실하심과 성실하심을 믿습니다.

  10. No Image 15Nov
    by 제임스앤제임스
    2011/11/15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366 

    우리는 하나님께 찬양을 드립니다. (2) 감사함으로 해야 합니다.

  11. No Image 05Mar
    by 제임스앤제임스
    2012/03/05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368 

    한인들을 위한 영혼의 기도를 드립니다.

  12. No Image 04Oct
    by 나누리
    2013/10/04 by 나누리
    Views 1368 

    포도원 일꾼과 품삯의 비유 / 산들바람

  13. No Image 20Feb
    by 제임스앤제임스
    2012/02/20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370 

    주님만을 의지하며 살아가는 한인들의 마음을 가르쳐 길들여 주소서.

  14. No Image 21May
    by 제임스앤제임스
    2012/05/21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381 

    우리가 매일 하나님께 감사를 드리게 하소서.

  15. No Image 09Oct
    by 제임스앤제임스
    2011/10/09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387 

    우리가 더 많이 부서지게 하소서.

  16. No Image 15Nov
    by 제임스앤제임스
    2012/11/15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393 

    주님의 품 안에서 승리하게 하여 주소서.

  17. No Image 13Jan
    by 제임스앤제임스
    2012/01/13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410 

    신앙의 삶은 자기와의 싸움입니다.

  18. No Image 17Oct
    by 제임스앤제임스
    2011/10/17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411 

    우리의 수치스러움을 내려 놓게 하여 주소서.

  19. No Image 18Oct
    by 제임스앤제임스
    2011/10/18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413 

    과부가 헌금한 두 렙톤의 양면이 있습니다.

  20. No Image 04Oct
    by 제임스앤제임스
    2012/10/04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422 

    주님과 동행하며 거룩하게 살아 가게 하여 주소서.

Board Pagination Prev 1 ... 27 28 29 30 31 32 33 34 35 36 37 Next
/ 37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