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115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어떤 목사 의 고백이 있었습니다.

 

설교만 잘하면 되는 줄로 알았습니다.

그러나, 삶이 없는 설교는 성도들의 귀만 키우는 줄을 예전엔 미쳐 몰랐습니다.

 

기도만 잘하면 되는 줄로 알았습니다.

그러나, 회개 없는 기도는 교만한 바리새인을 만들어 내는 줄을 예전엔 미처 몰랐습니다.

 

심방만 잘하면 되는 줄로 알았습니다.

그러나, 아버지의 마음이 없는 심방은 성도들의 가려운 곳만 긁어주는 줄을 예전엔 미처 몰랐습니다.

 

장소만 좋으면 부흥하는 줄로 알았습니다.

그러나, 한 영혼을 찾아가는 사랑이 없는 부흥은 "나는 너를 도무지 모른다" 하시는 주님의 엄중한 심판이 됨을 예전엔 미처 몰랐습니다.

 

삶이 없는 설교를 유창하게 했습니다.

회개 없는 기도를 날마다 중언부언 했습니다.

아버지 마음이 없는 심방을 열심히 했습니다.

한 영혼이 소중한 줄 모르는 부흥을 얼마나 원했는지 모릅니다.

 

설교보다 더 소중한 건 내가 부서지는 삶이었습니다.

기도보다 더 소중한 건 내가 깨어지는 삶이었습니다.

심방보다 더 소중한 건 내가 아버지의 마음을 품는 것이었습니다.

부흥보다 더 소중한 건 내가 한 영혼을 찾아가는 주님의 발걸음이였습니다.

 

수채화아티스트/기도에세이스트/칼럼니스트 제임스로부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84 우리는 우리 주님이신 예수님께 기꺼이 예배를 드릴 수 있습니까? 제임스앤제임스 2012.09.02 3693
583 훌륭한 크리스챤이 되게 하여 주소서. 1 제임스앤제임스 2012.09.02 1290
582 주님께 고백합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2.09.09 851
581 우리를 날마다 새롭게 하여 주시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2.09.10 1253
580 오클랜드에서 나이가 가져다 준 선물을 받았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2.09.10 1044
579 오클랜드에서 좋은 만남만 생각할 수 있도록 도와 주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2.09.17 971
» 어떤 목사 의 고백이 있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2.09.20 1153
577 주님, 우리에게 오시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2.09.22 1087
576 하나님의 은혜에 감사하게 하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2.09.23 1199
575 우리를 향하신 하나님의 신실하심과 성실하심을 믿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2.09.26 1346
574 우리의 기도를 받아 주소서. 1 제임스앤제임스 2012.10.01 9705
573 주님과 동행하며 거룩하게 살아 가게 하여 주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2.10.04 1410
572 나의 십자가를 지고 좇아가게 하게 하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2.10.05 2053
571 가정을 위해 기도하게 하여 주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2.10.06 895
570 우리 사회를 위해 기도하게 하여 주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2.10.09 988
569 우리 조국을 위해 기도를 드립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2.10.11 1088
568 서로 존중하고 존경하는 가족을 위해 기도하게 하소서. 1 제임스앤제임스 2012.10.13 1340
567 우리 한인의 상한 가정과 질병을 예수님 십자가를 통해 치유 받으시길 기도합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2.10.16 9425
566 하나님을 떠나서는 우리가 아무것도 할 수 없을을 알게 하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2.10.20 1081
565 우리들을 기쁨의 삶으로 인도하여 주시옵소서. 1 제임스앤제임스 2012.10.21 1716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37 Next
/ 37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