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16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우리의 조국인 대한민국을 구하여 주옵소서.

 

 

우리의 조국인 대한민국을 구하여 주옵소서.

하늘에 계신 아버지 하나님.

우리의 조국인 대한민국을 구하여 주옵소서.

우리의 조국인 대한민국을 보호하여 주시고

우리 한민족들이 부흥과 회복의 기점이 다시 시작되게 하여 주옵소서.

우리 모두는 오늘 주님이 용서하여 주심을 간구하고 있으며

주님의 방향설정을 내려주시고 인도하여 주심을 볼 수 있도록

오늘 주님 앞에 간절히 간곡하게 이렇게 나왔습니다.

조국의 분단 아픔도 안고 있는 채로 남북의 이데올로기 속에

양국 위정자들로 인해 국민 모두가 몰아가는 채로

방향을 잃어버린 우리 조국이 지금은 극과 극을 치닫는 상황들을

극복하게 하여 주시고 주님의 뜻대로 주님의 계획대로 회복될 수 있도록

주님의 음성을 간절하게 들을 수 있게 도와 주옵소서.

북한 위정자들의 완악해짐을 용서하여 주시고 평화로 매듭을 풀게 하여 주시고

현재의 극한 대치함과 극한 정치적 외교가 급변해가는 긴박함 속에

그들이 주님의 평화와 사랑과 화해의 진실함을 깨닫게 도와 주옵소서.

그들이 주님의 사랑으로 회복되게 진실로 변화되어 가게 하여 주옵소서.

그들이 사탄의 탈을 벗게 하여 주시고

그들이 악마의 속임수에서 벗어나게 하여 주옵소서.

그들이 위장과 위선을 더 이상 연출하지 않도록 성령으로 치유하여 주옵소서.

주님의 말씀으로악을 선이라고 막말하는 자들에게 화가 있을 것이라 하셨지만

우리 조국도 또한 저질러 왔던 것을 회개하고 있습니다.

우리 조국도 우리의 영적 평정을 잃어 버리고 있었으며

우리 모두의 진정한 가치를 역류하고 있었습니다.

우리 조국도 가난한 자들을 거들떠보지 못한 채로 잊어 버리고 있으며

때론 요행과 복권만을 쳐다보는 우리 모두의 게으름으로 인해

우리 조국 국민 각자의 건강과 행복과 번영을 허울 속에 들떠 살아 왔음을 회개하오니

영적으로 육신적으로 모두 치유하여 주옵소서.

우리 조국의 자녀들에게 훈련함을 소홀히 함을 자존과 자만해주는 것으로 방치하고

우리 조국의 권력과 권한을 남용함을 정치하는 것만으로 방치해서 방종하고 방조해버린

우리 모두의 죄를 회개하오니 용서하여 주옵소서.

우리 모두가 내 이웃의 소유를 선망하고 탐내는 것을 야망으로 해석해버리고

우리 조국을 스스로 환경오염을 저지른 것을 정치적 체제의 자유로 착각해버리고

우리 조국의 선조가 피 흘려 찾은 영광과 가치를 조소해 버린 채로

계몽과 선진 문화의 문구로 치장해버리는 우리 모두의 잘못을 용서하여 주옵소서.

하늘에 계신 아버지 하나님.

우리 모두가 모든 혼란 앞에 바르게 설수 있게 하여 주옵소서.

세상 악마가 주는 혼란과 불화를 거절하게 하여 주옵소서.

세상 악마가 우리 모두를 하나님의 뜻에서 멀어지게 하고

주님께서 우리 모두를 위해 계획한 길로 가지 않게 하는 악마의 계략을 거절하게 하여 주옵소서.

주님의 말씀 안에서 거하게 하시어서 우리 조국이 취하는 매 걸음마다 위에 비추어 주시는 빛을 갖게 하여 주옵소서.

우리 모두의 주님이신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Watercolour Artist/Prayer Essayist/Columnist James Seo.

수채화아티스트/기도에세이스트/칼럼니스트 제임스로부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64 칼과 창 대신에 보습과 낫을.../ 산들바람 나누리 2013.06.25 763
663 카 지노 제작 스카이프 live:salonkor 카톡 almanjang 전화:070-8018-5479 장실장1 2015.07.10 159
662 축복을 필요로 하는 사람들에게 힘과 평안함을 주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3.10.06 1010
661 추석날 아침에 이민생활의 성숙한 모습으로 삶 속에서 주님을 닮게 하여 주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3.09.19 1062
660 참새도 정원에서 비웃고 희롱하는 것 같았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4.03.11 984
659 참 좋은 계절에 감사와 축복의 계절이 되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1.11.29 1261
658 참 마음과 온전한 믿음으로 나아가야 합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1.11.23 1132
657 찬양할 수 있는 건강과 믿음과 용기와 담대함을 주시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3.07.22 729
656 차 커피 한 잔으로도 행복한 아침이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4.04.23 997
655 진화는 필연적인 하나님의 섭리 / 정강길 나누리 2013.07.23 748
654 진정한 부자 가 되게 하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2.06.10 1140
653 진실된 크리스챤의 언어를 통해 화합의 마음을 배우게 하여 주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3.09.12 979
652 진리 안에서의 자유 / 정강길 나누리 2013.09.03 871
651 지금은 “크리스마스 스타일”입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2.12.14 6472
650 지금 쫓겨난 3명의 불청객을 초대할 용기를 갖게 하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1.12.07 1148
649 중국인의 뿌리 1 빛나리 2011.09.23 2354
648 죽음의 상태에서 살아난다는 것이 사실일 수 있는 건가 / 박기호신부 나누리 2013.04.27 1037
647 주일에 기도를 드립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2.07.08 1255
646 주변에 방황하는 사람들을 위해 특별히 기도하고 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3.09.11 931
645 주문이 되어버린 ‘예수는 그리스도’ / 정연복 나누리 2013.08.03 60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7 Next
/ 37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