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예배를 통해 우리 한인회를 위한 치유의 기도를 들어 주소서.

 

This was A Prayer of Healing For the Korean Society of New Zealand, through Worship at Local Church Leadership Meeting. (이것은 현지 리더쉽 미팅에서 예배를 통해, 뉴질랜드 한인회를 위해 드렸던 치유의 기도였습니다)

Heavenly Father !
(하늘에 계신 아버지 하나님)

We come into Your presence to love and adore You.
(우리는 하나님을 사랑하고 찬미하고자 하나님의 임재 안으로 들어갑니다)


Lord, thank You for Your love and Your desire for union with us.
(주님, 우리와 화합을 위한 하나님의 사랑과 열망에 감사를 드립니다)


We welcome all that You wish to do through this healing prayer.
(우리는 하나님께서 지금 치유의 기도를 통해 행하시고자 하는 모든 것을 기꺼이 받아들일 것입니다)

We open ourselves to communication with You and Jesus through the ministry of the Holy Spirit.
(우리는 성령의 사역을 통해 하나님 그리고 예수님과 교제를 하기 위해 우리 자신을 모두 열었습니다)

Come Holy Spirit, anoint us with healing so deep it reaches back into our blood line, with healing so wide it impacts our friends and relatives, with healing so high it draws us into Your holiness. (성령께서 부디 오시어서, 우리에게 기름을 부어 주시고, 아주 깊게 치유하여 주시어 우리의 핏줄 속으로 스며들게 하여 주시고, 보다 넓게 치유하여 주시어 우리의 친구들과 친척들에게 강하게 영향이 미치게 하여 주시고, 보다 높게 치유하여 주시어 우리를 하나님의 성스러움 안으로 이끌어 주시옵소서)


Thank You, Lord.
(주님, 감사 합니다)

In Jesus' name, we pray. Amen.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수채화아티스트/기도에세이스트/칼럼니스트 제임스로부터.


  1. 예배를 통헤 우리 한인회를 위한 치유의 기도를 들어 주소서.

    Date2011.11.12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155
    Read More
  2. 우상의 숭배는 우리 생활의 올무가 됩니다.

    Date2011.11.12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146
    Read More
  3. 우리가 쓰임 받는 길로 인도하여 주소서.

    Date2011.11.12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015
    Read More
  4. 예배는 연주회가 아님을 알게 하소서.

    Date2011.11.11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097
    Read More
  5. 우리는 하나님께 찬양을 드립니다. (1) 찬양대는 구별된 삶으로 해야 합니다.

    Date2011.11.11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269
    Read More
  6. 마지막 기념예배 (chch 대성당)

    Date2011.11.10 Byadmin Views1057
    Read More
  7. 삶이 분주하고 여유가 없을지라도 기도하게 하소서.

    Date2011.11.07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952
    Read More
  8. 우리의 교회는 가까운 곳부터 눈을 돌려야 합니다.

    Date2011.11.07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131
    Read More
  9. 교회는 이런 곳이기 때문입니다.

    Date2011.11.05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199
    Read More
  10. 하나님 편에 설 때 축복을 받습니다.

    Date2011.11.03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148
    Read More
  11. 당신은 행복한 나의 비밀이었습니다.

    Date2011.11.03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144
    Read More
  12. 그리움을 그리워하는 당신에게 말이에요.

    Date2011.11.03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139
    Read More
  13. 당신, 처음부터 사랑할 때는 마음만 보았습니다.

    Date2011.11.03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298
    Read More
  14. 우리가 매일 사랑하며 사는 세상이었으면 합니다.

    Date2011.10.26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446
    Read More
  15. 내면의 아름다움을 가꾸는 아내이게 하소서.

    Date2011.10.26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266
    Read More
  16. 과부가 헌금한 두 렙톤의 양면이 있습니다.

    Date2011.10.18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409
    Read More
  17. 우리의 수치스러움을 내려 놓게 하여 주소서.

    Date2011.10.17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408
    Read More
  18. 우리가 더 많이 부서지게 하소서.

    Date2011.10.09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384
    Read More
  19. 깨어져야 삽니다. (Become Broken!)

    Date2011.10.09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065
    Read More
  20. 우리는 변화된 순결한 삶을 살아야 합니다.

    Date2011.10.09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303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28 29 30 31 32 33 34 35 36 37 Next
/ 37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