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매일 같이 새로 태어난 기분으로 뉴질랜드를 살아갑니다.

우리는 하나님의 은혜와 사랑으로 이렇게 살아갈 수 있습니다. 하나님을 사랑하는 마음으로 하루를 웃으며 즐겁게 시작할 수 있습니다.

하나님 보시기에 아름다운 모습이 되도록 스스로 노력할 때 많은 축복이 있을 줄 압니다. 우리는 하나님이 창조하신 목적에 맞게 하나님이 계획하신 그 방식대로 살아가도록 해야 할 줄 압니다.

저는 어떤 시인의 아름다운 시 하나를 기억하고 간직했던 우리의 설레이는 마음을 풀어 볼 까 합니다.

 

눈사람 한 사람이 찾아왔습니다.

눈은 그치고 보름달은 환히 떠 올랐는데

눈사람 한 사람이 대문을 두드리며 자꾸 나를 불렀습니다.

나는 마당에 불을 켜고 맨발로 달려나가 대문을 열었습니다.

부끄러운 듯 양 볼이 발그레하게 상기된 눈사람 한 사람이

편지 한 장을 내밀고 어디론가 사라졌습니다.

밤새도록 어디에서 걸어온 것일까

천안 삼거리에서 걸어온 것일까

편지 겉봉을 뜯자 달빛이 나보다 먼저 편지를 읽고 있습니다

당신하고 결혼하고 싶었습니다.

이 말만은 꼭 하고 싶었습니다.

 

이제, 아름다운 마음 하나로 살아가는 우리들이기를 소망합니다.

이제, 순수한 마음 하나로 살아가는 우리들이기를 소망해 봅니다.

지금, 열정과 진정한 마음 하나로 살아가는 우리들이기를 이렇게 기도해 봅니다.

 

수채화아티스트/기도에세이스트/칼럼니스트 제임스로부터.

  • ?
    ^^ 2011.09.13 16:47
    항상 좋은 글 잘 읽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84 신앙에세이 : 크리스챤들의 삶들을 변화가 없는 속박된 생활대신에 믿음생활로 살겠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9.12.11 40
683 신앙에세이 : 우리 크리스챤에게는 진정한 예배가 무엇인지를 깨달았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8.12.03 42
682 신앙에세이 : 우리 크리스챤들은 찬양과 예배를 위해 언제나 준비된 예배자들이어야 합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9.05.11 42
681 신앙에세이 : 주님. 우리는 우물 안의 개구리처럼 교회 안에서 갇혀서만 사는 크리스챤들이 되지 않겠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8.09.14 48
680 신앙에세이 : 주님. 한인들을 위한 오클랜드의 삶의 법칙을 배웠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6.05.06 53
679 신앙에세이 : 주님. 이곳 오클랜드에서 매일의 일들이 바로 기도하게 해주는 동기들이 있음을 깨달았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6.06.05 54
678 주님. 우리가 우리의 무거운 마음을 주님에게 맡기게 하여 주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6.05.15 59
677 신앙에세이 : 주님. 우리 한인들이 오클랜드에 살면서 자신만 채우고 누리려고만 하지 않게 하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5.11.06 59
676 신앙에세이 : 교회를 참석하면 구원이 다 된 줄로 착각하지 않고, 위선과 가식과 교만을 버려야 살 수 있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8.07.20 59
675 우리는 예수님의 이름에서 부끄럽지 않고 피할 필요가 없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5.11.08 62
674 주님. 오클랜드에 사는 우리에게는 작은 소망의 마음 하나가 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6.04.04 62
673 신앙에세이 : 주님. 지금 서 있는 이곳 오클랜드가 우리 크리스챤들의 사역지이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5.10.23 63
672 주님. 우리 한인들이 사는 곳의 계절의 향기가 좋아 삶의 의미로 살아갑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6.09.10 63
671 신앙에세이 : 주님. 2016년도에도 우리의 소망대로 살 수 있게 도와 주옵소서. 1 제임스앤제임스 2016.02.18 66
670 신앙에세이 : 우리는 뉴질랜드를 위해 간절하고 신실하게 기도합니다. (Our Prayer No. 1 : 우리의 기도 No.1) 제임스앤제임스 2016.08.14 66
669 신앙에세이 : 우리가 사는 나라 뉴질랜드를 위해 기도하고 있습니다. (Our Prayer No. 2 : 우리의 기도 No. 2) 제임스앤제임스 2016.08.26 67
668 주님. 오늘 우리 엘림크리스챤들은 주님을 향해 우리 자신의 삶에 대한 결심을 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6.05.16 67
667 신앙에세이 : 우리 크리스챤들이 삶들을 통해 사회 속으로 녹아져 스며드는 소금처럼 살겠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9.10.15 67
666 예수님을 믿는 엘림크리스챤 친구들이 사는 생활을 보고 싶었습니다. 1 제임스앤제임스 2016.02.17 68
665 신앙에세이 : The One and Only Jesus : 오직 한 분이신 예수님이시여. 제임스앤제임스 2015.12.25 6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7 Next
/ 37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