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신앙에세이 : 주님. 우리의 한인들은 지금의 향기로운 오클랜드의 계절의 향기를 전하며 살겠습니다.

 

주님. 조그마한 상자의 뚜껑을 열면 아련하게 펼쳐지는 소리에 맞추어, 빙글빙글 춤추는 인형처럼, 언어들은 마음의 먼지를 털어내고 다시 살아서, 느리게 천천히 조금씩 노트를 적어가면, 계절 속에 향기로 피어 오르고, 우리는 이렇게 가만히 앉아서, 계절의 향기와 함께 블랙의 커피 한잔을 마시며, 서서히 녹음이 짙어져 가는 것을 알았습니다

 

사랑의 주님.

해맑고 높고 푸른 하늘 아래 열린 오클랜드의 아침에, 우리에게 만물을 은혜로 주시어 누리게 하시는 복의 근원이신 우리의 하나님에게 감사하며 찬양을 드립니다

 

오늘도 아름다운 오클랜드의 세상을 주시니 우리의 마음에 감사로 가득 채워진 그런 아름다운 마음으로 살게 하옵소서. 우리가 하는 일이 감사로 시작하고 감사로 끝맺게 하시고, 쉬운 일뿐 아니라 힘든 일에도 감사하게 하여 주옵소서

 

오늘 우리의 삶이 주님의 뜻을 따라 올바르며, 타인에게 상처를 주지않고, 서로에게 유익이 되는 삶을 추구하게 하시고 감사로만 가득차게 하옵소서. 그러므로, 우리 한인들은 향기롭고 아름답고 참다운 오클랜드의 삶을 위해 살기로 작정했습니다

 

주님. 다른 사람을 무시하지 않고 살게 하옵소서.

우리가 잘났다고 생각하여 다른 사람을 업신여기지 않으며, 우리 자신이 크다고 생각해서 작은 사람을 무시해서도 않으며, 용기만을 믿고 다른 사람을 가볍게 대하면서 살지 않되는 것임을 알았습니다.

 

주님. 자신의 힘으로다른 사람을 이기려 하지 않고 살게 하옵소서.

세상의 힘으로다른 사람을 이기려 하면 겉으로는 복종하는 척하지만, 진심으로 복종한 것이 아님을 알았고, 덕으로써 다른 사람을 복종시키려 하면 마음 속으로 기뻐서 진심으로 복종하게 됨을 알았습니다

 

주님. 다른 사람을 해치거나 상처를 주지 않으며 살게 하옵소서.

다른 사람을 판단하고자 하면 먼저 자신부터 헤아려 볼 것이며, 다른 사람을 해치는 말도 오히려 우리의 자신을 해치는 것임을 알았습니다

 

주님. 다른 사람의 진정한 충고를 겸허하게 받아 들이며 살게 하옵소서.

우리를 꾸짖어 말하는 사람은 진실로 우리의 삶 속에서 우리의 스승인 것임을 알았습니다

 

주님. 우리는 누구에게나 배울 점을 수용하며 살게 하옵소서.

세 사람이 길을 가면 반드시 우리의 스승이 있었으며, 착한 사람으로부터는 선함을 배우고, 악한 사람으로부터는 그의 잘못을 보고 우리의 자신을 반성할 수 있음을 알았습니다.

 

주님. 우리는 오클랜드의 세상에서 원수를 만들지 않으며 살게 하옵소서.

다른 사람과 원수를 맺는 것은 재앙을 심는 것과 같으므로, 항상 조화와 평화를 이루어 가야함을 알았습니다.

 

우리의 주님이신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수채화아티스트/기도에세이스트/칼럼니스트 제임스로부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84 신앙에세이 : 주님. 우리 참 크리스챤 한인들의 생애에 가장 중요한 것은 감사하고 동행하는 삶들이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8.07.06 13
683 신앙에세이 : 우리 크리스챤들이 하나님을 향한 배신은 불행을 자초하는 것과 같았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8.06.16 13
682 신앙에세이 : 크리스챤의 삶의 방식은 주님의 의를 나타내고 무조건적인 사랑으로 살아가는 것임을 깨달았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8.06.02 48
681 신앙에세이 : 주님. 우리의 아내들은 자신들처럼 남편들을 존경할 것입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8.05.18 20
680 신앙에세이 : 주님, 우리 크리스챤들이 잘 빠지게 되는 세상의 병들을 치유하여 주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8.05.05 27
679 신앙에세이 : 우리의 믿음생활에서 상투적인 기도와 예배를 벗어 나야 기적과 치유를 경험할 수 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8.04.20 65
678 성경공부를 하실 수 있는 공간입니다 서머나 2018.04.07 13
677 신앙에세이 : 주님, 우리가 수시로 기도하면 하늘의 창이 열렸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8.04.06 21
676 뉴질랜드(New Zealand) 성령집회(3월 23 ~ 25) 영성혜은 2018.01.27 25
675 2018년 4월 예수전도단 호놀룰루 DTS file ywamhonolulu 2018.01.06 37
674 신앙에세이 : 우리 크리스챤들에게 세상의 문화를 따른 비슷한 믿음은 진짜가 아님을 알았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7.06.16 161
673 신앙에세이 : 주님. 사랑하는 한인들의 아내들에게 오클랜드의 삶의 반려자가 되어 주심을 진심으로 하나님께 감사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7.06.03 152
» 신앙에세이 : 주님. 우리의 한인들은 지금의 향기로운 오클랜드의 계절의 향기를 전하며 살겠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7.05.19 180
671 신앙에세이 : 우리 크리스챤 한인들이 행복하고 활기있는 오클랜드의 삶을 살아 가고 싶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7.05.05 143
670 신앙에세이 : 우리 한인들은 크리스챤의 믿음을 갖는 비결을 배웠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7.04.21 142
669 신앙에세이 : 주님. 지금 우리 크리스챤에게 부여된 진정한 고난의 의미를 알게되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7.04.07 147
668 신앙에세이 : 주님은 부서지고 깨지는 우리를 반드시 쓰시고 계심을 알았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7.03.17 173
667 2017년 7월 YWAM Honolulu DTS file ywamhonolulu 2017.03.14 310
666 신앙에세이 : 오클랜드의 이민생활에서 크리스챤으로 살기 위해 하나님과 동행해야만 살아 갈 수 있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7.03.03 155
665 신앙에세이 : 하나님은 사랑이시기 때문에 우리를 끌어 내어 구원해주고 계십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7.02.17 15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7 Next
/ 37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