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잃고도 살 것인지, 얻고 살 것인지를 기도했습니다.



뇌물은 용기를 잃었고,

거짓과 속임은 신의를 잃었고,

멸시와 천대는 이웃을 잃었고,

게으름과 태만은 살 곳을 잃었고,

 

음란과 방탕은 가정을 잃었고,

두말과 변명은 자기를 잃었고,

사리와 사욕은 정의를 잃었고,

분노와 분쟁은 자비심을 잃었고,

 

오만과 교만은 의로운 스승을 잃었고,

허영과 허욕은 진실을 잃엇고,

원망과 불평은 기쁨을 잃었고,

간사와 아첨은 진심을 잃었고,

 

용서는 평안을 얻었고,

인내는 지혜를 얻었고,

신의는 이웃을 얻었고,

용기는 능력을 얻었고,

 

사랑은 기쁨을 얻었고,

자비는 천상천하를 얻었고,

정의는 국민을 얻었고,

겸손은 의로운 스승을 얻었고,

 

성실은 설 곳을 얻었고,

헛된 생각을 버리고 천성을 깨우침으로 자유를 얻었고,

행함은 열매를 얻었고.

맑고 깨끗이 함으로 용기를 얻었고.

그러므로 우리는 어떻게 살 것인지,

잃고도 살 것인지, 얻고 살 것인지를 기도했습니다.


 

지금 또한 우리 한인들이 조국을 위해 기도하고 있습니다.

우리의 간구(懇求) 들어 주옵소서.

 

우리 모두는 죄인입니다

황금만능주의, 안전 불감증 등의 부실이 낳은 최악의 사태입니다.

 

주님이시여, 어른들을 용서하지 마시옵소서.

어린 생명들은 어른들을 믿은 죄 밖에 없으며

어른들의 죄만을 보시지 마시고

우리 대한민국의 온 국민의 간구를 한번만 들어 주옵소서.

우리의 아이들에게 조금만 힘을 내게 주옵소서.

주님이시여.

우리 대한민국의 온 국민의 애끓는 심정을 굽어 살피시어서

조속히 빨리 가정과 부모의 품으로 돌려 주옵소서.

 

수채화아티스트/기도에세이스트/칼럼니스트 제임스로부터.


  • profile
    제임스앤제임스 2014.04.24 22:58




    모든 국민이 타 버린 검은 숯이 되었습니다.

    가족과 관련 사람들의 마음이 얼마나 고통이었습니까.

    모두가 비정[非情]에 울었습니다.

    뉴질랜드와 호주의 스카이 TV CNN 그리고 BBC의 아나운서들도 울었습니다.

    있을 수도 없는 기막힌 사태에 모두 울었습니다.

    Lord, May fill us with concern for them, and give us strength to help them. Amen,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64 이토록 아름다운 오클랜드에 당신과 함께 걷고 싶은 그 길에 와 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2.04.12 2402
163 인간 예수의 재발견 / 정연복 나누리 2013.07.31 634
162 인간 존엄의 정신 / 정연복 나누리 2013.09.02 813
» 잃고도 살 것인지, 얻고 살 것인지를 기도했습니다. 1 제임스앤제임스 2014.04.24 970
160 자녀들을 위해 기도하게 하여 주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2.06.01 7197
159 자연의 법칙은 그 자체에 충실할 뿐 / 산들바람 나누리 2013.08.13 919
158 절망과 낙심할 때 지혜를 주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1.09.27 3227
157 젊은 신앙의 열정으로 오늘을 살게 하여 주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3.06.17 1006
156 젊은 크리스챤 신입사원이 성공을 위한 가이드 라인을 꼭 참조할 수 있습니다. 1 제임스앤제임스 2012.06.23 1496
155 정당하고 영원한 평화를 성취하고 간직할 수 있게 하여 주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4.03.10 924
154 정신분열증 신자들과 유배당한 신자들 / 김준우 교수 나누리 2013.06.13 954
153 제가 만난 하나님 / 산들바람 나누리 2013.11.03 1112
152 제임스의 세상이야기 : 우리 크리스챤들은 간절하게 기도한 대로 살기로 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9.08.04 60
151 제임스의 세상이야기 : 우리 크리스챤들은 어떤 환경이라도 꼭 승리하실 것임을 믿고 살겠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9.06.10 44
150 제임스의 세샹이야기 : 우리의 소망들이 함께하는 새해를 기원합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4.01.03 1209
149 조국의 여야 지도자들을 위해 기도를 드립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2.12.06 1013
148 조국의 회복을 향해 또 기도하고 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4.04.28 855
147 존중되어야 할 차례와 제사 문화 / 산들바람 나누리 2013.09.18 1097
146 종교개혁, 개혁(Reformation)인가? 변형(Deformation)인가? / 산들바람 나누리 2013.11.01 1052
145 주님 사랑으로만 새로 태어난 삶을 살아갑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1.09.14 2655
Board Pagination Prev 1 ... 24 25 26 27 28 29 30 31 32 33 ... 37 Next
/ 37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