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신앙에세이 : 주님. 지금의 오클랜드를 사랑하는 우리들임을 깨닫게 하여 주옵소서.

 

 

주님. 아름다운 오클랜드의 삶을 위하여 살아 가고 있습니다.

봄이 오기 바로 직전이 가장 추우며,

가을이 오기 바로 직전이 가장 더우며,

해돋이 바로 직전이 가장 어두운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주님. 우리의 잘못된 습관을 최대한 다스리게 하여 주시고,

우리가 떠날 때에 우리 모두는 시간이라는 모래밭 위에

남겨 놓아야 할 우리의 발자국들을 기억하게 하여 주옵소서.

 

주님. 숲속의 적은 물리치기 쉬워도 마음 속의 적은 그렇게 쉽지 않으며,

우리가 다른 사람으로부터 쉽게 속게 되는 것은

자신이 다른 사람보다 영리하다고 믿기 때문인 것임을 알게 하여 주옵소서.

 

주님. 아무리 곤경에 있더라도 당황하지 않으며,

주변이 막혀 있어도 위는 언제나 열려 있으며,

하늘의 주님을 바라 보면 희망이 생기게 되었음을 알게 하여 주옵소서.

 

주님. 우리의 젊음은 나이를 벗어 난 마음의 상태이었으며

우리의 미덕은 영혼을 사로 잡을 수 있었으며,

우리의 믿음은 매일 사용해야 하는 것이었음을 알게 하여 주옵소서.

 

주님. 오늘이 마지막이라고 생각하며 우리의 생명을 설계하고,

우리가 기로에 서 있음을 안다면 한층 삶의 무게가 더해 질 것이며,

좋은 집을 지으려 하기보다는 좋은 가정을 지을 것이며,

작은 집이라도 그 안에 웃음과 노래가 가득한 집을 설계하여 주옵소서.

 

 

주님. 크게 되기 위해서 먼저 작게 시작해야 할 때가 있음을 기억하고,

좋은 나무는 쉽게 크지 않으며,

바람이 강하면 나무도 강해지고,

숲속이 어두우면 나무는 하늘을 향해 높이 뻗어 가게 되며,

햇빛과 추위와 비와 눈은 나무를 좋은 재목으로 만들어 주었음을 알게 하여 주옵소서.

 

주님. 우리 오클랜드 삶의 시계는 우리의 생애에서 단 한번 멈추지만,

지금이 우리의 시간이라고 생각하고 살아 가며 사랑하게 하여 주시고,

누구라도 사과 속의 씨는 헤아려 볼 수 있지만

씨 속에 숨겨진 사과들은 아무나 볼 수 있는 것은 아님을 알게 하여 주옵소서.

 

주님. 별을 좋아하는 우리 한인들은 꿈이 많았으며,

비를 좋아하는 우리 한인들은 슬픈 추억이 많았으며,

눈을 좋아하는 우리 한인들은 순수했으며,

꽃을 좋아하는 우리 한인들은 아름다웠으며,

이 모든 것을 좋아하는 우리 한인들이

지금의 오클랜드를 사랑을 하고 있는 우리들임을 깨닫게 하여 주옵소서.

 

수채화아티스트/기도에세이스트/킬럼니스트 제임스로부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44 신앙의 마침표. 물음표 ? / 정연복 나누리 2013.07.16 804
343 신앙에세이 : 한인들에게 때마다 일마다 자랑스럽게 하시고 결과에 감사하게 하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4.06.07 797
342 신앙에세이 : 한인들에게 드리는 우리의 평생의 기도가 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4.09.28 713
341 신앙에세이 : 하나님은 사랑이시기 때문에 우리를 끌어 내어 구원해주고 계십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7.02.17 187
340 신앙에세이 :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축복해 주신 영력, 지력, 체력, 경제력, 인력을 누리게 하옵소서. 1 제임스앤제임스 2015.02.27 454
339 신앙에세이 : 크리스챤의 삶의 방식은 주님의 의를 나타내고 무조건적인 사랑으로 살아가는 것임을 깨달았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8.06.02 101
338 신앙에세이 : 크리스챤들이 믿음생활의 불순물을 꼭 제거해야 살아 남을 수 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8.10.20 150
337 신앙에세이 : 크리스챤들의 삶들을 변화가 없는 속박된 생활대신에 믿음생활로 살겠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9.12.11 91
336 신앙에세이 : 참 크리스챤은 자신의 믿음을 신실하고 성실하게 관리할 줄 알았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8.09.02 62
335 신앙에세이 : 주님이신 예수님 안에서 기쁨을 만들어 가는 삶을 살게 하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4.10.18 679
334 신앙에세이 : 주님이신 예수그리스도를 믿는 것은 선택이 아니고 필수임을 알았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9.05.27 76
333 신앙에세이 : 주님의 놀라운 은혜로 영원히 동행하여 주심에 기다림의 감사함을 드릴 수 있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6.05.19 94
332 신앙에세이 : 주님은 부서지고 깨지는 우리를 반드시 쓰시고 계심을 알았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7.03.17 200
331 신앙에세이 : 주님에게 기도편지를 전하고 주님을 의지하는 것만이 우리의 살 길이었습니다. 1 제임스앤제임스 2015.08.15 221
330 신앙에세이 : 주님. 한인들을 위한 오클랜드의 삶의 법칙을 배웠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6.05.06 67
329 신앙에세이 : 주님. 하나님은 우리 한인들의 부서진 것들을 즐거이 꼭 사용하시는 것을 알았습니다. 1 제임스앤제임스 2016.03.03 147
328 신앙에세이 : 주님. 참 크리스챤을 위한 교회 안에도 죄인들이 있음을 깨달았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8.08.17 69
» 신앙에세이 : 주님. 지금의 오클랜드를 사랑하는 우리들임을 깨닫게 하여 주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4.08.02 820
326 신앙에세이 : 주님. 지금 우리 크리스챤에게 부여된 진정한 고난의 의미를 알게되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7.04.07 191
325 신앙에세이 : 주님. 지금 성스러운 계절에 매일 진실로 하나님의 음성을 듣고 싶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6.01.07 263
Board Pagination Prev 1 ...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 37 Next
/ 37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