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83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Teacher의 기도를 들어 주시옵소서.

 

주님. 제가 학생들 앞에 서서 가르치고 있습니다.

제가 가르치고, 사랑하고, 인도하고, 돌보아야 할 학생들 하나 하나는 바로 저의 작은 Class입니다.

주님. 지금 이 순간 후에도 어떤 바램들이 그토록 가까이 놓여 있나이까? ...

지금 제가 Class Room에 들어가기 전에 한 Teacher의 기도를 들어 주시옵소서.

 

우리의 위대한 스승이신 하나님.

저로 하여금 배움의 생활에서 기쁨과 웃음 저편의 장래를 보게 하시며

그때 그들의 감화가 사회 속에 나타나도록, 지금 그 학생들을 가르치게 하여 주시옵소서

명예나 돈을 위해 일하지 않게 하시며, 주님의 뜻에 이르기까지 가르치게 하여 주시옵소서.

 

주님. 매일마다 생겨나는 많은 걱정과 그 작은 일들이 제가 가르치는 학생들의 마음 하나 하나에는 그렇게 커다안 의미일 수 있다는 것을 알게 하여 주시옵소서. 피곤하고 지칠지라도 웃을 수 있게 도와 주시고 저의 학생들을 즐겁게 해 줄 수 있게 도와 주시옵소서.

 

주님. 제가 하는 일마다 빗나가는 경우가 있을지라도, 명랑한 노래를 부를 수 있게 도와 주시옵소서.

사랑의 주님. 매일 저의 입술을 지켜 주시고, 인내력이 피로한 심신에 굴복하게 될 때도, 제가 누구를 섬기고 있는가를 기억하게 하여 주시옵소서.

 

모든 학생들의 심령 하나 하나가 우리들 품 안에 있다는 것을 깨닫게 지혜를 주시 옵소서.

주님. Teacher의 기도를 허락하여 주소서.

 

수채화아티스트/기도에세이스트/칼럼니스트 제임스로부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44 주님은 우리 한인들의 마음이었으면 하고 기도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3.09.02 835
343 부자는 구원받기 어려운가 ? / 산들바람 나누리 2013.09.01 871
342 혼의 힘 / 정연복 나누리 2013.09.01 819
341 모든 사람들을 미소로 바라볼 수 있게 하여 주시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3.09.01 952
340 하나님의 소유 / 산들바람 나누리 2013.08.29 812
339 쓸데 있는 소리 / 지성수 나누리 2013.08.29 928
» 한 Teacher의 기도를 들어 주시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3.08.29 835
337 영생으로 가는 길 / 정연복 나누리 2013.08.27 828
336 소유하되, 매이지 않기 / 산들바람 나누리 2013.08.27 837
335 한인들이 때마다 일마다 자랑스럽고 결실에 감사하게 하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3.08.26 985
334 '리얼리스트' 예수 / 정연복 나누리 2013.08.25 874
333 구체적이고 솔직 당당함의 기독 신앙으로 / 정강길 나누리 2013.08.25 834
332 우리 한인들이 시험을 통한 많은 고생을 참아내게 하여 주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3.08.25 963
331 당연한 도리라 생각하기에 / 산들바람 나누리 2013.08.22 921
330 나눔과 베풂 / 정연복 나누리 2013.08.22 976
329 우리가 동행할 때 하늘에서 주신 기쁨이 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3.08.21 794
328 우리가 흔히 쓰는 무기력하고 공허한 신앙적 언명들 / 정강길 나누리 2013.08.20 835
327 올바로 잘 살기 위해서 / 산들바람 나누리 2013.08.20 1009
326 성령안에서의 자유 / 정연복 나누리 2013.08.20 775
325 My encouragement for today. 오늘도 나의 격려를 보냅니다. (20/08/2013) 제임스앤제임스 2013.08.20 596
Board Pagination Prev 1 ...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 37 Next
/ 37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