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신앙에세이 : 주님, 우리가 예수님을 체험하고 크리스챤의 품성을 만들어 가도록 도와 주옵소서.

 

 

image.png
 

지금의 속된 세상에서 소홀한 취급을 받거나 의도적인 따돌림을 당할 때, 그것을 가치 있는 고통으로 여기며 화내거나 마음이 상함 없이 온유함을 유지하기로 결심한다면, 이것이 크리스챤의 품성으로 만들어 가도록 도와 주옵소서.

 

주변의 가족과 친구와 이웃이 우리를 귀찮게 하고 성가시게 할 때, 예수님의 사랑스러움과 웃음과 기쁨을

선물할 수 있다면, 음식이나, 외로움이나, 직업이나, 의복이나, 지위나, 어떤 방해를 하더라도, 진실로 겸손한 만족과 인함으로 평안함을 누릴 수 있다면, 이것이 크리스챤의 품성으로 만들어 가도록 도와 주옵소서.

 

우리가 행하는 최선의 노력이 오해를 받고 잘못 전달됨으로써 희망과 미래가 좌절되거나, 우리의 충고는

무시가 되거나, 우리의 의견이 비웃음을 당할 때, 우리의 마음 속에서 올라 오는 분노와 억울함을 부인하고

그리스도의 억울함을 생각하면서 그 경험을 우리 자신에게 꼭 필요한 교훈으로 생각한다면, 이것이 크리스챤의 품성으로 만들어 가도록 도와 주옵소서.

 

가장 심한 시련과 형제들과 자매들의 냉정하고 가혹한 시험으로 인해서 암울하고 우울한 감정이 우리의 영혼을 엄습하고 망가지게 할 때, 낙담을 이기고 힘차게 찬양하고 가족과 친구와 이웃을 위로할 수 있다면, 이것이 크리스챤의 품성으로 만들어 가도록 도와 주옵소서. 

 

 

image.png
 
우리보다 부족해 보이는 다른 사람으로부터 책망과 충고를 받았을 때, 육신으로부터 솟아 오르는 자존심과

반발심과 고집을 슬픔의 눈으로 내려다 보시는 그리스도께 긴급하고 간절하고 간곡히 기도를 드린 후에 진실로 감사와 겸손으로 받아들인다면, 이것이 크리스챤의 품성으로 만들어 가도록 도와 주옵소서.

 

우리 생애의 청년기와 장년기에서 이기적인 경쟁심에서, 세상의 물질에 대한 욕망이 우리를 압도하려는 세상이 주는 유혹에서, 우리의 주변 사람들이 속된 세상을 즐기면서 위선과 가식으로 믿음을 유지하는 것처럼 보일 때, 오히려 진리를 위하여 가난해지고 고난을 당하고 그 가운데서 참된 평화와 행복을 선택한다면, 이것이 크리스챤의 품성으로 만들어 가도록 도와 주옵소서.

 

우리 생애의 황혼기에서 영혼을 압도하는 듯한 죽음의 그림자와, 외로움과, 서러움을, 강건하게 밀쳐버리고, 연약하고 우유부단한 젊은 사람들을 꾸짖으며, 젊은 사람들에게 진리를 위하여 힘과 열정을 끊임없이 보여줄 수 있다면, 이것이 크리스챤의 품성으로 만들어 가도록 도와 주옵소서.

 

우리가 갖고 있는 타락하고 이기적인 본성으로부터, 매일 발생하여 솟구치는 죄가 된 욕망과 절규를 무시하고, 매일 하늘의 거룩한 말씀을 순종하기로 선택하고 진리의 길을 걸으며 우리보다 다른 사람을 더 낫게 여기고, 이웃을 내 몸처럼 사랑하는 것이라면, 이것이 크리스챤의 품성으로 만들어 가도록 도와 주옵소서.

 

수채화아티스트/기도에세이스트/칼럼니스트 제임스로부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04 괴로움과 고통도 천국을 향한 노정으로 알게 하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1.09.30 1737
703 오클랜드 세상에서 살아가는 아내에게 드립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1.10.04 1246
702 '큰 교회'목사도 아닌 주제에 나서서 죄송합니다 BLC 2011.10.06 1426
701 사랑하는 아내를 위해 기도하게 하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1.10.08 1235
700 우리는 변화된 순결한 삶을 살아야 합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1.10.09 1303
699 깨어져야 삽니다. (Become Broken!) 제임스앤제임스 2011.10.09 1065
698 우리가 더 많이 부서지게 하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1.10.09 1384
697 우리의 수치스러움을 내려 놓게 하여 주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1.10.17 1408
696 과부가 헌금한 두 렙톤의 양면이 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1.10.18 1409
695 내면의 아름다움을 가꾸는 아내이게 하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1.10.26 1266
694 우리가 매일 사랑하며 사는 세상이었으면 합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1.10.26 1446
693 당신, 처음부터 사랑할 때는 마음만 보았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1.11.03 1298
692 그리움을 그리워하는 당신에게 말이에요. 제임스앤제임스 2011.11.03 1139
691 당신은 행복한 나의 비밀이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1.11.03 1144
690 하나님 편에 설 때 축복을 받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1.11.03 1148
689 교회는 이런 곳이기 때문입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1.11.05 1199
688 우리의 교회는 가까운 곳부터 눈을 돌려야 합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1.11.07 1131
687 삶이 분주하고 여유가 없을지라도 기도하게 하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1.11.07 952
686 마지막 기념예배 (chch 대성당) admin 2011.11.10 1057
685 우리는 하나님께 찬양을 드립니다. (1) 찬양대는 구별된 삶으로 해야 합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1.11.11 126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7 Next
/ 37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