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Celebrate In Auckland. 오클랜드에서 경축하게 하옵소서.

 

Happy New Year everyone in Auckland.

Let us celebrate another year.

We can enjoy hope that it will be great.

오클랜드에 있는 모두에게 기쁜 새해가 되기를 소망합니다.

우리가 또 다른 해를 경축하게 하옵소서.

우리는 위대한 희망을 누릴 수 있습니다.

 

Let us ring out the old, ring in the new.

Lord, we have a wish for us

that we have a year of happiness

and a year of prosperity too.

우리가 옛것들은 종을 울려 보내 버리고

새것들은 종을 울려 맞이하게 하옵소서.

주님, 우리에게 기쁨의 해가 되고 번영의 해가 되는

우리의 바램들을 갖고 있습니다.



Let us be very thankful

for the life we call our own

and thank our troops that keep us safe

so very far from home.

우리가 우리의 것인 생명을 주심에 감사하게 하시고

우리를 지켜 주시며 집 멀리 떠나 있는

우리의 병사들을 위해 감사하게 하옵소서.

 

So as we end our party in Auckland

let us thank the Lord above

for our friends and our family

and bless them all with love.

그러므로 우리가 오클랜드에서 우리의 파티를 끝낼 때

우리의 친구들과 우리의 가족들을 위해

주님에게 감사하게 하여 주시고

그들 모두를 사랑으로 축복하여 주옵소서.

 

Watercolour Artist/Prayer Essayist/Columnist James Seo

수채화아티스트/기도에세이스트/칼럼니스트 제임스로부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44 인간 존엄의 정신 / 정연복 나누리 2013.09.02 813
443 목요일 밤이면 보타니에서 커피 한 잔이 그리워 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4.03.28 813
442 신앙에세이 : 주님, 오클랜드에 사는 한인들의 건강과 믿음과 평안과 번성을 주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4.08.16 813
441 복음의 감동 어디서 오나 ? / 한완상 나누리 2013.09.03 814
440 사랑하는 우리의 친구들에게 들려 주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4.04.21 814
439 주님. 우리가 내려놓는 끝에는 항상 행복이 있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4.06.24 814
438 주님. 보타니 달빛의 한 다발을 마음에 안았습니다. 1 제임스앤제임스 2014.08.18 814
437 서로가 힘든 삶을 도우며 살게 하여 주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3.06.12 815
436 9월의 계절인 봄을 맞이하는 한인들에게 축복하게 하여 주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3.09.02 815
435 우리가 고난의 주님을 바라 보며 기도하게 하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4.04.17 815
434 신앙에세이 : 오클랜드의 세상에서 광야처럼 단련해주심에 영광의 기도를 드리게 하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4.05.03 815
433 깨달음의 신앙 / 정강길 나누리 2013.09.10 816
432 혼의 힘 / 정연복 나누리 2013.09.01 819
431 신앙에세이 : 주님. 지금의 오클랜드를 사랑하는 우리들임을 깨닫게 하여 주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4.08.02 820
430 깨달음의 가장 첫 발현은 회개 / 정강길 나누리 2013.09.15 823
429 나의 하나님의 음성을 들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4.04.20 823
428 우리들의 자유가 다른 사람에게 불편이나 불쾌함을 주지 않고 살아가게 하여 주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3.08.03 824
427 오클랜드의 삶 속에서 사람들이 우리에게 흘리게 했던 눈물을 용서합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4.03.16 824
426 기도는 우리를 위한 자아 추구가 아닙니다 . 제임스앤제임스 2012.11.07 826
425 그리움에 기도합니다. 느티나무 2013.06.28 827
Board Pagination Prev 1 ...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 37 Next
/ 37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