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116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우리는 우상을 만들지 말아야 합니다.

 

이집트에서 종살이를 했던 이스라엘 백성의 구원은 값없는 것이었지만, 그래도 하나님께서 그 값을 치르셨습니다. 그래서 이스라엘 백성은 빚진 자의 삶이 필요했고, 그것이 바로 순종이므로 하나님을 경배하고 찬양하고 기쁘게 해드리는 것입니다.

 

고로, 마음을 바치는 순종이 가장 중요합니다. 우상을 숭배하지 않고 구원해 주신 하나님만 사랑해야 합니다. 그리스도가 우리를 구원해 주셨으므로 죽든지 살든지 주님을 위해 살아야 합니다. 우리도 빚진 자이기 때문입니다. 하나님보다 더 사랑하는 것은 우상숭배입니다.

 

최고의 사랑은 우리 마음 속에 하나 밖에 담을 수 없습니다. 구약시대의 우상숭배보다 신약시대인 지금의 우상숭배가 더 무섭습니다. 우리는 보이지 않는 다른 신을 섬기는 경우가 많습니다. 우리는 하나님보다 더 사랑하는 것이 있으면 안됩니다.

 

고로, 주님의 제자가 되는 것이 얼마나 어려운가를 보여 줍니다. 우리가 새로운 피조물로서 살아가고 있는가? 주님보다 더 사랑하는 것이 있습니까? 하나님이 가장 싫어하는 것은 마음 속에 돈이나 물질, 또는 아내와 남편과 같은 우상을 두고 있는 것입니다. 또한 차 안에 성경책을 놓고 다니면 안전하다고 생각하는 마음도 우상이 됩니다. 부적을 몸에 지니고 싶고, 인형이나 동물형상을 세워놓고 빌고 싶고, 특정한 나무나 돌더미를 쌓아 놓아 빌고 싶고, 집안 담장에 소금을 뿌리는 행위 등의 모든 미신적인 마음은 우상이 됩니다. 마음이 부패할 때 우상을 만들고 싶어집니다.

 

이스라엘 백성이 젖과 꿀이 흐르는 가나안 땅으로 (Canaan, a land flowing with milk and honey) 들어가서 잘 살게 되니까 교만이 생깁니다. 교만이 생기면 자만해지고, 하나님의 명령이 싫어지고 간섭이 싫어집니다. 이것이 부패한 마음입니다. 그래서 하나님 대신에 쉽게 섬길 수 있는 쉬운 신을 찾게 됩니다. 이것이 부패한 마음임을 깨닫게 하여 주시옵소서.

 

우리가 마음으로 간음할 때 하나님의 사랑에 상처가 생기고 이때 하나님은 인간적인 표현으로 질투하시며, 그러나 하나님 편에서는 커다란 노여움일 수도 있고 슬픔일 수도 있습니다.

 

주님. 우리의 마음 속에 우상을 없게 하여 주시고, 오직 주님만 사랑하게 하여 주시고, 우리의 자손까지도 축복해주심을 믿게 하여 주시고, 이것이 항상 우리의 중심이 되게 하여 주시옵소서. 아멘.

 

수채화아티스트/기도에세이스트/칼럼니스트 제임스로부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04 우리는 크리스챤 커뮤니티에서 육신의 고통이 있는 친구들을 위해 기도합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6.01.07 114
503 우리는 친구가 병을 앓고 있는 동안 용기를 주는 기도를 하고 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6.10.30 198
502 우리는 축복하는 일로 살고 계십니까? 제임스앤제임스 2011.12.04 1180
501 우리는 축복 받은 것을 선언해야 합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1.12.04 1185
500 우리는 천국의 귀중한 우편 선물에 감사를 드립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3.07.16 986
499 우리는 진실로 절박하고 간절한 기도를 드립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3.01.05 1706
498 우리는 주님이신 예수님께 한인들을 위해 기도하고 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3.11.16 959
497 우리는 주님의 손길을 원합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2.01.16 921
496 우리는 주님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4.03.20 868
495 우리는 조용히 무릎을 꿇고 감사의 기도를 드립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3.12.23 1130
494 우리는 정신적인 고통을 당할 때 방황할 때가 많아요. 제임스앤제임스 2012.08.09 1044
» 우리는 우상을 만들지 말아야 합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1.11.16 1163
492 우리는 우리의 소망을 준비하고 계획하며 살아야 합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1.12.02 1144
491 우리는 우리 주님이신 예수님께 기꺼이 예배를 드릴 수 있습니까? 제임스앤제임스 2012.09.02 3712
490 우리는 예수님의 이름에서 부끄럽지 않고 피할 필요가 없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5.11.08 78
489 우리는 영적인 옷을 입은 새로운 사람입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2.08.19 1456
488 우리는 어려운 시절에 평화를 위해 기도합니다. We Pray For Peace In Troubled Times : 1 제임스앤제임스 2015.03.10 234
487 우리는 아름다운 우정을 지닌 크리스챤 벗들을 위해 기도하고 있습니다. We Pray For Christian Friends With Our Beautiful Friendship : 제임스앤제임스 2015.10.01 109
486 우리는 보타니에서 아름다운 감사를 나누게 하옵소서. 1 제임스앤제임스 2014.11.28 567
485 우리는 변화된 순결한 삶을 살아야 합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1.10.09 1319
Board Pagination Prev 1 ... 7 8 9 10 11 12 13 14 15 16 ... 37 Next
/ 37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