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주님. 우리에게 전해주는 수채화의 그리움이 있었습니다.


 

이른 아침에 보타니의 창을 통해 들어온 연한 빛 속에 담긴 그리움은

그 빛에 빠져들어 깊은 사랑이 될 것임을 수긍하며

그럼에도 진정 우리의 마음은 조심스레 떨리는 손길을 뻗어

아롱진 그 빛들을 수채화에 담아 내었습니다.

 

주님. 우리의 손에 담긴 수채화의 빛들을 바라 봅니다.

마냥 그것을 한참 동안 바라 보며 우리는 그 빛들의 수채화가 됩니다.

그 숱한 수채화의 색깔 중의 하나가 되어

의식이 시간을 인식할 범위를 이미 벗어나 버리고

시공간의 경계에 서서 우리는 벌써 그러한 수채화의 빛들이 되고 말았습니다.

 

천 년을 통해 알았던 그 수채화의 빛들은

이른 아침 우리의 시각 속에 자리를 잡고

오클랜드 세상의 풍상을 감내하며 수채화의 빛들은 침묵할 때

우리가 의식하지 못하는 미지의 세계까지

이른 아침에 연한 빛 속에 담긴 수채화의 그리움을 우리에게 전하고 있습니다.


 

주님. 보타니의 삶의 향기가 물씬 풍기는 내일이 오고 있습니다

살아온 날보다 살아가야 할 날이 더 많기에

지금 잠시 수채화 속에서 우리를 발견하더라도 슬프지 않습니다.

 

지나가 버린 어제와 지나가 버린 오늘 그리고 다가올 미래에

어제같은 오늘이 아니길 바라며

오늘같은 내일이 아니길 바라며

풍성한 마음으로 커피 한 잔과 더불어 나눌수 있는

즐거운 농담 한 마디의 여유로 인해

우리를 발견하더라도 슬프지 않을 것입니다.

그저 누릴 수 있는 마음의 여유를 바랄 뿐입니다.

 

우리는 하루를 너무 빨리 살고 너무 바쁘게 살고 있기에

그냥 마시는 커피에도 그윽한 향기가 있음을 알 수 없어도

오클랜드의 세상은 수채화처럼 아름다우며

우리는 언제나 사랑할수 있는 마음을 갖고 있습니다.

 

주님. 지금은 풍성한 마음이 있기에 커피에서 향기를 맡을 수 있고

하늘을 보며 눈이 시려 흘릴 눈물이 있기에 슬프지 않고,

내일이 있기에 우리의 마음 만큼은 오늘 여유롭고 풍성합니다.

 

캔버스의 수채화를 그리며 커피의 향을 마실 수 있고

보타니의 창을 통해 파란 하늘을 보고 가슴이 벅찰 때는

눈물도 흘릴 수 있는 여유로운 우리가 되길 바랍니다.

우리에게는 오클랜드의 내일이 있기 때문입니다.


 

수채화아티스트/기도에세이스트/칼럼니스트 제임스로부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44 오늘 우리는 가난하고 방치된 사람을 위해 기도합니다. Today We Pray For the Poor and Neglected. 제임스앤제임스 2014.12.19 616
543 신앙에세이 : 이 모든 것이 오클랜드에 있는 우리 친구들인 당신들을 위한 바램들이었습다. 1 제임스앤제임스 2014.12.12 659
542 오클랜드 보타니 언덕에서 우리의 기도를 드립니다. : There Is Our Prayer At Botany Hill In Auckland. 제임스앤제임스 2014.12.10 594
» 주님. 우리에게 전해주는 수채화의 그리움이 있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4.12.09 631
540 주님. 우리는 오클랜드의 12월 노래를 들려 주고 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4.12.04 627
539 신앙에세이 : 주님, 오클랜드에 사는 성숙한 크리스챤들이 누구들입니까? 제임스앤제임스 2014.11.28 598
538 우리는 보타니에서 아름다운 감사를 나누게 하옵소서. 1 제임스앤제임스 2014.11.28 567
537 오클랜드의 봄의 흔적을 남기며 기도하고 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4.11.17 618
536 주님. 우리는 사랑한 만큼 살고 있는 것 같았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4.11.16 717
535 신앙에세이 : 이 세대에 우리가 재물을 탐하고 사는 것이 안개와 같았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4.11.15 683
534 주님. 작은 것들을 소중한 마음으로 오클랜드의 아침을 열고 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4.11.07 707
533 신앙에세이 : 우리의 예배가 예능이나 오락이 아님을 깨닫게 하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4.10.31 711
532 오클랜드의 한인들이 열정을 버리지 않고 살도록 기도하게 하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4.10.26 605
531 주님, 지금도 하나님과 열애하고 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4.10.20 609
530 신앙에세이 : 주님이신 예수님 안에서 기쁨을 만들어 가는 삶을 살게 하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4.10.18 679
529 주님, 우리 한인들을 불쌍히 여기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4.10.18 741
528 James' Prayer for the Nation, New Zealand : 뉴질랜드를 위해 제임스가 기도를 하고 있습니다. 1 제임스앤제임스 2014.10.11 618
527 고통이 있는 사람들을 구하여 주옵소서. Save the Afflicted (People in Affliction) 제임스앤제임스 2014.10.09 651
526 신앙에세이 : 우리는 자신을 섬기는 우상숭배자가 되지 않게 하여 주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4.10.04 614
525 신앙에세이 : 한인들에게 드리는 우리의 평생의 기도가 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4.09.28 713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37 Next
/ 37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