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참 좋은 계절에 감사와 축복의 계절이 되었습니다.

(감사의 시편 100)

 

첫째, 받아서 하게 되는 감사입니다.

무엇인가를 간절히 구하고 난 다음 그것이 얻어졌을 때 하는 감사를 드립니다. 용돈이 필요하여 아버지에게 달라고 졸라서 그것을 손에 받아 쥔 아이처럼 하는 감사입니다. “이만큼 받았으니 감사합니다.” 라고 하는 조건적인 감사입니다. 이런 감사도 귀한 것입니다. 받아 놓고도 감사는 없고 불평하는 사람도 있습니다. 그러나, 이 정도의 감사는 일차적인 감사라고 할 수 있습니다.

 

둘째, 비교해서 하는 감사입니다.

어제보다 나아진 오늘을 감사하는 것입니다. 남들보다 나은 나의 삶에 대해 감사하는 것입니다. 남들에게 없는 것을 가진 것에 대해 감사하는 것입니다. 그러나, 이런 감사는 나보다 더 나아 보이고 많아 보이는 환경 앞에서는 식어질 수 있습니다.

 

셋째, 찾아서 하는 감사입니다.

기억해서 하는 감사로 감사한 일이 무엇일까? 자꾸만 찾아내는 감사입니다. 찾아보면 감사는 많아지고 그 수치 또한 높아질 수 있습니다. 자꾸 기억하고 찾다 보면 전혀 감사할 수 없는 환경 가운데서도 감사의 찬송을 부를 수 있게 되는 것입니다.

 

하박국(Habkkuk) 선지자(A Prophet)에게서 참 인상적인 것을 배울 수 있습니다. 다니엘(Daniel)처럼 도저히 감사할 수 없는 상황인데도 감사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 그것은 세상의 가치로는 이해할 수 없는 하나님의 세계를 경험한 사람들만이 가질 수 있는 특권입니다. 감사하는 마음은 기적과도 같습니다. 감사는 더 큰 감사를 불러 들입니다. 감사하는 곳에 기적이 일어납니다. 감사하는 사람들에게는 언제나 감사하는 것들이 더 많아진다는 것입니다.

 

별빛을 보고 감사하는 사람에게는 달빛을 주시고, 달빛을 보고 감사하는 사람에게는 햇빛을 주시고, 햇빛을 보고 감사하는 사람에게는 해와 달이 필요 없는 영원한 빛을 주신다고 했습니다.

 

감사는 더 나은 미래를 희구하는 우리들의 마음 가짐입니다. 별빛같이 희미한 현실에서 해와 달이 필요 없는 영원한 빛의 미래를 보는 사람, 즉 미래가 있는 우리들은 오늘 주어진 환경에 불평하지 않고 감사하고 있는 것입니다. 우리에게는 반드시 더 나은 미래가 열려지는 것입니다. 감사는 미래를 낳고, 미래의 확신은 감사를 낳는 것입니다.

 

수채화아티스트/기도에세이스트/칼럼니스트 제임스로부터.


  1. No Image 02Dec
    by 제임스앤제임스
    2011/12/02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144 

    우리는 우리의 소망을 준비하고 계획하며 살아야 합니다.

  2. No Image 01Dec
    by 제임스앤제임스
    2011/12/01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989 

    오늘 우리의 지친 영혼을 축복하여 주소서.

  3. No Image 01Dec
    by 제임스앤제임스
    2011/12/01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198 

    하나님을 위하여 자신의 달란트를 쓰는 사명을 깨달았습니다.

  4. No Image 29Nov
    by 제임스앤제임스
    2011/11/29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285 

    참 좋은 계절에 감사와 축복의 계절이 되었습니다.

  5. No Image 28Nov
    by 제임스앤제임스
    2011/11/28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218 

    We pray for The Korean Society of New Zealand in Auckland. (우리는 오클랜드 한인회를 위해 기도합니다.)

  6. No Image 27Nov
    by 제임스앤제임스
    2011/11/27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288 

    We pray for New Zealand. (우리는 뉴질랜드를 위해 기도합니다.)

  7. No Image 27Nov
    by 제임스앤제임스
    2011/11/27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203 

    우리는 하나님께 찬양을 드립니다. (3) 하나님의 이름을 선포하고 하나님의 역사를 선교해야 합니다.

  8. No Image 26Nov
    by 제임스앤제임스
    2011/11/26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082 

    하나님께서는 바로 임재하십니다.

  9. No Image 26Nov
    by 제임스앤제임스
    2011/11/26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096 

    크리스챤이라는 단어는 우리에게 무엇을 의미하고 있는 것인가.

  10. No Image 23Nov
    by 제임스앤제임스
    2011/11/23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2020 

    우리가 반석 위에 서있게 하소서.

  11. No Image 23Nov
    by 제임스앤제임스
    2011/11/23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139 

    참 마음과 온전한 믿음으로 나아가야 합니다.

  12. No Image 21Nov
    by 제임스앤제임스
    2011/11/21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043 

    세상에서 하나님의 이름으로 싸워야 합니다.

  13. No Image 21Nov
    by 제임스앤제임스
    2011/11/21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070 

    옛 습관을 고치지 못하는 저희를 용서하여 주소서.

  14. No Image 16Nov
    by 제임스앤제임스
    2011/11/16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165 

    우리는 우상을 만들지 말아야 합니다.

  15. No Image 16Nov
    by 제임스앤제임스
    2011/11/16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236 

    박살이 난 금송아지를 기억해야 합니다.

  16. No Image 16Nov
    by 제임스앤제임스
    2011/11/16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983 

    안식일의 주인은 예수님이십니다.

  17. No Image 15Nov
    by 제임스앤제임스
    2011/11/15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367 

    우리는 하나님께 찬양을 드립니다. (2) 감사함으로 해야 합니다.

  18. 성당 종지기의 슬픔

  19. No Image 15Nov
    by 제임스앤제임스
    2011/11/15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611 

    하나님을 떠나서는 살 수 없습니다.

  20. 아름다운 계절 여름이 다가오면 지친 당신을 위하여 기도하네요.

Board Pagination Prev 1 ... 28 29 30 31 32 33 34 35 36 37 Next
/ 37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