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123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박살이 난 금송아지를 기억해야 합니다..

 

BC 1500년 전, 이스라엘 백성이 이집트를 탈출한 이야기(Exodus, 출애굽기 = 영광의 탈출)는 구약성경에 나오는 이야기이지만, 현재 우리가 살아가고 있는 이 신약 시대에도 필요한 의미를 우리에게 부여하고 있습니다. 하나님을 만나기 위하여 모세(Moses)는 많은 시간이 흘렀어도 내려올 기미가 없었습니다. 하나님을 만나기는 하였는지, 아니면 죽었는지 심히 궁금한 일이었습니다.

 

모세가 시내 산 (Mount Sinai)에서 내려오기를 기다리던 백성들은 참다 못하여, 모세의 형인 아론(Aaron)에게로 갔습니다. 우리를 인도하실 분은 하나님이 아니고, 이를 대체할 수 있는 다른 대상을 만들어 자신들을 인도하도록 하자는데 의견이 일치했습니다.

 

금붙이를 있는 대로 모아서 금송아지를 만들었습니다. 그리고, 이 금송아지가 자신들을 인도하도록 신으로 믿기로 하고 잔치를 벌리며 난장판을 만들었습니다. 40여일 만에 산에서 내려온 모세는 이 광경을 보고, 하나님으로부터 받은 계명을 새긴 돌판을 내려 던져 금송아지를 박살 내 버렸다는 것을 알 수 있었습니다.

 

우리의 삶은 고행이라고 합니다. 쉬운 일만 있는 것은 아닙니다. 어려운 일이 다가올 때마다 이를 피해갈 어떤 길을 찾는 것이 우리의 습성이 있습니다. 그것도 대부분 금송아지 쪽으로 방향을 잡기가 일 수라고 봅니다. 이 황소 문화는 옛날부터 부를 상징하여 왔습니다. 씨름판에서 장사가 된 승리자에게 황소 한 마리를 안겨 주는 것은 이 황소가 우리들이 그렇게도 갈망하는 부의 상징이 되는 것입니다.

 

그러나, 제멋대로 날뛰는 송아지에게는 구원의 능력이 없는 것입니다. 이는 하나님을 따르지 않는 문화일 뿐입니다. 모세의 형인 아론은 궁중들의 압력에 못 이기고, 자기의 신앙을 못 지킨 셈이 되었습니다. 하나님을 섬겨야 할 지도자가 황소 문화의 대세에 휩쓸려 중심을 잃고 만 셈이었습니다.

 

정의와 사랑과 평화의 심성을 소유한 하나님은 변함 없이 역사를 주관하고 계신 분이십니다. 이 황소 문화는 일시적일 뿐이지, 박살이 나도록 되어 있다는 것이 우리에게 주는 큰 교훈이 되는 것입니다. 아멘.

 

수채화아티스트/기도에세이스트/칼럼니스트 제임스로부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4 우리의 친구와 가족 모든 사람들에게. 제임스앤제임스 2017.01.04 162
63 신앙에세이 : 주님. 우리가 건강하고 행복한 오클랜드의 사랑을 만들어 가게 하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7.01.13 175
62 신앙에세이 : 주님. 우리에게 연약함을 주셔서 감사의 은혜가 있었음을 알았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7.01.21 217
61 신앙에세이 : 주님. 믿음과 소망으로 골리앗과 맞서 승리한 다윗처럼 주님을 힘입어 이기게 하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7.02.03 206
60 신앙에세이 : 하나님은 사랑이시기 때문에 우리를 끌어 내어 구원해주고 계십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7.02.17 186
59 신앙에세이 : 오클랜드의 이민생활에서 크리스챤으로 살기 위해 하나님과 동행해야만 살아 갈 수 있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7.03.03 185
58 2017년 7월 YWAM Honolulu DTS file ywamhonolulu 2017.03.14 331
57 신앙에세이 : 주님은 부서지고 깨지는 우리를 반드시 쓰시고 계심을 알았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7.03.17 198
56 신앙에세이 : 주님. 지금 우리 크리스챤에게 부여된 진정한 고난의 의미를 알게되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7.04.07 191
55 신앙에세이 : 우리 한인들은 크리스챤의 믿음을 갖는 비결을 배웠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7.04.21 161
54 신앙에세이 : 우리 크리스챤 한인들이 행복하고 활기있는 오클랜드의 삶을 살아 가고 싶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7.05.05 165
53 신앙에세이 : 주님. 우리의 한인들은 지금의 향기로운 오클랜드의 계절의 향기를 전하며 살겠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7.05.19 209
52 신앙에세이 : 주님. 사랑하는 한인들의 아내들에게 오클랜드의 삶의 반려자가 되어 주심을 진심으로 하나님께 감사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7.06.04 174
51 신앙에세이 : 우리 크리스챤들에게 세상의 문화를 따른 비슷한 믿음은 진짜가 아님을 알았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7.06.16 210
50 2018년 4월 예수전도단 호놀룰루 DTS file ywamhonolulu 2018.01.06 53
49 뉴질랜드(New Zealand) 성령집회(3월 23 ~ 25) 영성혜은 2018.01.27 53
48 신앙에세이 : 주님, 우리가 수시로 기도하면 하늘의 창이 열렸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8.04.06 46
47 성경공부를 하실 수 있는 공간입니다 서머나 2018.04.07 34
46 신앙에세이 : 우리의 믿음생활에서 상투적인 기도와 예배를 벗어 나야 기적과 치유를 경험할 수 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8.04.20 100
45 신앙에세이 : 주님, 우리 크리스챤들이 잘 빠지게 되는 세상의 병들을 치유하여 주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8.05.05 53
Board Pagination Prev 1 ... 28 29 30 31 32 33 34 35 36 37 Next
/ 37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