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116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우리는 우상을 만들지 말아야 합니다.

 

이집트에서 종살이를 했던 이스라엘 백성의 구원은 값없는 것이었지만, 그래도 하나님께서 그 값을 치르셨습니다. 그래서 이스라엘 백성은 빚진 자의 삶이 필요했고, 그것이 바로 순종이므로 하나님을 경배하고 찬양하고 기쁘게 해드리는 것입니다.

 

고로, 마음을 바치는 순종이 가장 중요합니다. 우상을 숭배하지 않고 구원해 주신 하나님만 사랑해야 합니다. 그리스도가 우리를 구원해 주셨으므로 죽든지 살든지 주님을 위해 살아야 합니다. 우리도 빚진 자이기 때문입니다. 하나님보다 더 사랑하는 것은 우상숭배입니다.

 

최고의 사랑은 우리 마음 속에 하나 밖에 담을 수 없습니다. 구약시대의 우상숭배보다 신약시대인 지금의 우상숭배가 더 무섭습니다. 우리는 보이지 않는 다른 신을 섬기는 경우가 많습니다. 우리는 하나님보다 더 사랑하는 것이 있으면 안됩니다.

 

고로, 주님의 제자가 되는 것이 얼마나 어려운가를 보여 줍니다. 우리가 새로운 피조물로서 살아가고 있는가? 주님보다 더 사랑하는 것이 있습니까? 하나님이 가장 싫어하는 것은 마음 속에 돈이나 물질, 또는 아내와 남편과 같은 우상을 두고 있는 것입니다. 또한 차 안에 성경책을 놓고 다니면 안전하다고 생각하는 마음도 우상이 됩니다. 부적을 몸에 지니고 싶고, 인형이나 동물형상을 세워놓고 빌고 싶고, 특정한 나무나 돌더미를 쌓아 놓아 빌고 싶고, 집안 담장에 소금을 뿌리는 행위 등의 모든 미신적인 마음은 우상이 됩니다. 마음이 부패할 때 우상을 만들고 싶어집니다.

 

이스라엘 백성이 젖과 꿀이 흐르는 가나안 땅으로 (Canaan, a land flowing with milk and honey) 들어가서 잘 살게 되니까 교만이 생깁니다. 교만이 생기면 자만해지고, 하나님의 명령이 싫어지고 간섭이 싫어집니다. 이것이 부패한 마음입니다. 그래서 하나님 대신에 쉽게 섬길 수 있는 쉬운 신을 찾게 됩니다. 이것이 부패한 마음임을 깨닫게 하여 주시옵소서.

 

우리가 마음으로 간음할 때 하나님의 사랑에 상처가 생기고 이때 하나님은 인간적인 표현으로 질투하시며, 그러나 하나님 편에서는 커다란 노여움일 수도 있고 슬픔일 수도 있습니다.

 

주님. 우리의 마음 속에 우상을 없게 하여 주시고, 오직 주님만 사랑하게 하여 주시고, 우리의 자손까지도 축복해주심을 믿게 하여 주시고, 이것이 항상 우리의 중심이 되게 하여 주시옵소서. 아멘.

 

수채화아티스트/기도에세이스트/칼럼니스트 제임스로부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4 우리의 친구와 가족 모든 사람들에게. 제임스앤제임스 2017.01.04 159
63 신앙에세이 : 주님. 우리가 건강하고 행복한 오클랜드의 사랑을 만들어 가게 하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7.01.13 170
62 신앙에세이 : 주님. 우리에게 연약함을 주셔서 감사의 은혜가 있었음을 알았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7.01.21 206
61 신앙에세이 : 주님. 믿음과 소망으로 골리앗과 맞서 승리한 다윗처럼 주님을 힘입어 이기게 하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7.02.03 202
60 신앙에세이 : 하나님은 사랑이시기 때문에 우리를 끌어 내어 구원해주고 계십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7.02.17 185
59 신앙에세이 : 오클랜드의 이민생활에서 크리스챤으로 살기 위해 하나님과 동행해야만 살아 갈 수 있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7.03.03 184
58 2017년 7월 YWAM Honolulu DTS file ywamhonolulu 2017.03.14 326
57 신앙에세이 : 주님은 부서지고 깨지는 우리를 반드시 쓰시고 계심을 알았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7.03.17 196
56 신앙에세이 : 주님. 지금 우리 크리스챤에게 부여된 진정한 고난의 의미를 알게되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7.04.07 180
55 신앙에세이 : 우리 한인들은 크리스챤의 믿음을 갖는 비결을 배웠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7.04.21 159
54 신앙에세이 : 우리 크리스챤 한인들이 행복하고 활기있는 오클랜드의 삶을 살아 가고 싶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7.05.05 161
53 신앙에세이 : 주님. 우리의 한인들은 지금의 향기로운 오클랜드의 계절의 향기를 전하며 살겠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7.05.19 207
52 신앙에세이 : 주님. 사랑하는 한인들의 아내들에게 오클랜드의 삶의 반려자가 되어 주심을 진심으로 하나님께 감사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7.06.04 172
51 신앙에세이 : 우리 크리스챤들에게 세상의 문화를 따른 비슷한 믿음은 진짜가 아님을 알았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7.06.16 202
50 2018년 4월 예수전도단 호놀룰루 DTS file ywamhonolulu 2018.01.06 51
49 뉴질랜드(New Zealand) 성령집회(3월 23 ~ 25) 영성혜은 2018.01.27 49
48 신앙에세이 : 주님, 우리가 수시로 기도하면 하늘의 창이 열렸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8.04.06 45
47 성경공부를 하실 수 있는 공간입니다 서머나 2018.04.07 28
46 신앙에세이 : 우리의 믿음생활에서 상투적인 기도와 예배를 벗어 나야 기적과 치유를 경험할 수 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8.04.20 99
45 신앙에세이 : 주님, 우리 크리스챤들이 잘 빠지게 되는 세상의 병들을 치유하여 주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8.05.05 52
Board Pagination Prev 1 ... 28 29 30 31 32 33 34 35 36 37 Next
/ 37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