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하루를 마감하며 돌아가야 할 시간에 기도를 드립니다.

 

아침에 눈을 뜨면 주님 먼저 생각나게 하여 주소서.

순간 순간 지나면서 주님이 생각나게 하여 주소서.

틈만 나면 비집고 들어오는 세상 생각, 사람 생각, 돈 생각을 먼저 하는 내 자신을

주여 불쌍히 여겨 수소서.

 

앉으나 서나 주님 생각만 할 수 있게 하여 주소서.

세상 생각으로 찌든 이 몸이 어찌 다시 주님 사랑 안에 돌아갈 수 있나요?

주님 사랑하는 마음이 세상으로 다 빼앗겼으니 용서하여 주소서.

 

주님. 나를 만나 주소서.

내 힘으로 도저히 안됩니다.

아무도 모를 외로움과 슬픔을 알고 계신 주님께서

가슴으로부터 나오는 뼈 아픈 눈물을 아시는 주님께서

더렵혀진 나의 영혼과 육신을 씻어 주시사

다시 한 번 주님의 사랑으로 주님의 이름을 부르면서 살게 하여 주소서.

 

할 일 많은 세상에서 기도할 일 많은데

세상을 사랑하느라 마음을 빼앗겨 무력하고 지쳐있습니다.

주님. 나를 버리지 마소서.

주님. 불쌍히 여겨 주소서.

40년 동안 주님을 따라왔던 내 자신이 결코 우리의 믿음을 세상과 타협하지 않게 하소서.

 

주님께 돌아가는 오늘 저녁에 소모품처럼 다된 이 몸을 받아 주소서.

정결한 마음과 몸이 될 수 있다면 주님의 피로 씻으사

다시 주님의 사랑으로 머리를 들게 하여 주소서.

죽을 수 밖에 없는 내가 간구합니다.

 

밤에 잠자리에 누워서 주님을 부르고

밤 중에 눈을 뜨면 주님을 그리워하고 싶습니다.

아침에 일어나자 마자 주님을 생각하고

틈만 나면 주님의 이름을 부르고 싶습니다.

 

주님은 나의 친구이시고,

주님은 나의 왕이시고,

주님은 나의 치유자이시고,

주님은 나의 보호자이시며,

주님은 나의 사랑이 되소서.

주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수채화아티스트/기도에세이스트/칼럼니스트 제임스로부터.


  1. 한 여름 축제에서 깨어나고 감사하며 찬양하게 하여 주시옵소서.

    Date2013.03.05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862
    Read More
  2. 한 Teacher의 기도를 들어 주시옵소서.

    Date2013.08.29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835
    Read More
  3. 하루를 살며 하루를 기도하게 하소서.

    Date2012.06.18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111
    Read More
  4. 하루를 마감하며 돌아가야 할 시간에 기도를 드립니다.

    Date2011.12.23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260
    Read More
  5. 하늘의 창을 열어 주옵소서.

    Date2011.08.27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3264
    Read More
  6. 하늘 문은 누구에게나 항상 열려 있다 / 산들바람

    Date2013.10.06 By나누리 Views1095
    Read More
  7.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삶을 살게 하여 주옵소서.

    Date2013.07.25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740
    Read More
  8. 하나님의 진리를 따르며 정의롭게 살아 가도록 도와 주시옵소서.

    Date2013.07.30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702
    Read More
  9. 하나님의 은혜에 감사하게 하소서.

    Date2012.09.23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210
    Read More
  10. 하나님의 시대적인 7대 법

    Date2013.02.02 By다림줄 Views3110
    Read More
  11. 하나님의 소유 / 산들바람

    Date2013.08.29 By나누리 Views812
    Read More
  12. 하나님을 핑계로 모든 일을 할 수 있습니다.

    Date2013.02.21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285
    Read More
  13. 하나님을 위하여 자신의 달란트를 쓰는 사명을 깨달았습니다.

    Date2011.12.01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198
    Read More
  14. 하나님을 어떻게 이해하는가? / 산들바람

    Date2013.11.30 By나누리 Views934
    Read More
  15. 하나님을 떠나서는 우리가 아무것도 할 수 없을을 알게 하소서.

    Date2012.10.20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100
    Read More
  16. 하나님을 떠나서는 살 수 없습니다.

    Date2011.11.15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611
    Read More
  17. 하나님은 전능하시지만 무자비하신가? / 산들바람

    Date2013.04.29 By나누리 Views642
    Read More
  18. 하나님은 우리에게 확신을 주십니다

    Date2012.02.27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073
    Read More
  19. 하나님은 우리를 위해 큰 계획들을 갖고 계십니다.

    Date2012.03.21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977
    Read More
  20. 하나님은 역경을 주어 영적인 위대한 사람을 단련시키는 것을 알았습니다.

    Date2015.10.26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19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7 Next
/ 37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