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주님. 간절함으로 목마른 치유를 위한 비상은 아름다운 동행이 될 것입니다.


Roy Lessin, photo by Marina Bromley

 

주님. 오클랜드의 가을 하늘에 그려 놓은 주님의 맑은 표정처럼 평화의 자유함을 배웠습니다.

따스한 마음에서 기쁨으로 들어차 오르는 평화의 바다 위에

작은 배 한 척 띄워 놓고 언제쯤 오실지 모르는 주님을 기다립니다.

마음 안에 가두어 둔 오클랜드의 삶의 냇물 길을 도량 길을 내듯이

조금씩 열어 가노라면 머지 않은 날에 강을 지나 넓은 바다에 닿게 됩니다.

바다에 닿으면 오랫 동안 힘들었던 삶의 고뇌를 다 털어 버리고

기쁨과 평안으로 충만한 오클랜드의 생에에 가장 아름다운 시간이 되도록

주어진 오늘에 또 감사하며 성실을 다하겠습니다.

먼 곳에서 행복으로 오실 선한 주님을 기다립니다.

축복을 갖고 오시는 그 길이 멀다할지라도 주님의 치유함이 오시옵소서.

간절함으로 목마른 치유를 위한 비상은 아름다운 동행이 될 것입니다.


The High Calling

 

주님. 바람이 스치고 지나가는 길목에 아름다운 가을이 찾아 왔습니다.

울불긋한 청둥오리 떼가 코스모스 꽃 그늘에 옹기 종기 모여서

모이를 쪼아 먹는 모습을 생각하면 마음은 벌써 가을이 왔습니다.

우리의 마음도 가을을 닮아 수채화가 되어 지기를 소망합니다.

만가지 꽃들이 조만간에 앞 다투어 예쁘게 채색될 것입니다.

건강한 마음에 건강한 신체가 깃든다고 했듯이

긍정의 마음으로 일상에 감사하는 마음을 담아 소중한 하루가 되길 소망합니다.

참 좋은 날입니다. 늘 건강 잘 챙기고 많이 웃어 보는 시간이 되었습니다.


 

수채화아티스트/기도에세이스트/칼럼니스트 제임스로부터


  • profile
    제임스앤제임스 2015.03.10 04:22

    Heart's Desires :

    I had a vision, or was it a dream?
    It came to my heart like a bright, golden beam.
    Was it a calling, a part of His will?
    Was it a promise only He could fulfill?
    My heart can’t deny it, the vision was clear
    Can this be the hour? Is its time drawing near?

    You have found your delight in the Lord, and He has placed within you the desires that are from Him, for Him, and can only be fulfilled by Him. Never step away from trust in His timetable, even if it means waiting a lifetime. He who placed His desires in you has the power to fulfill them, the knowledge to know how, and the wisdom to know when the time is best.

    It is best to be still,
    As He works out His will.
    When you hear Him say, “Go”
    There’s no need to be slow—
    No need to delay—
    When God is saying,
    “It’s time to obey!”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04 주님. 오클랜드의 가을에는 따뜻한 눈물도 배우게 하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4.03.04 861
603 주님. 오클랜드에 살면서 감사의 마음에는 계절이 필요하지 않았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5.05.06 180
602 주님. 오클랜드에 사는 우리에게는 작은 소망의 마음 하나가 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6.04.04 87
601 주님. 오늘은 희망찬 오클랜드의 새벽의 문을 엽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4.02.03 1087
600 주님. 오늘 우리 엘림크리스챤들은 주님을 향해 우리 자신의 삶에 대한 결심을 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6.05.16 83
599 주님. 열정의 늦여름 사랑이 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4.02.01 1065
598 주님. 여름날에 마음을 비우고 살아 갑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4.01.23 959
597 주님. 아름다운 오클랜드의 삶을 위하여 이렇게 살겠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5.07.05 180
596 주님. 보타니 달빛의 한 다발을 마음에 안았습니다. 1 제임스앤제임스 2014.08.18 814
595 주님. 당신은 내가 살고 내가 노래하는 이유입니다. 1 제임스앤제임스 2012.07.30 1981
594 주님. 나는 진정으로 감사했어요. 제임스앤제임스 2013.11.15 1077
593 주님. 깨어있는 자로 축복 받게 하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1.12.02 1143
» 주님. 간절함으로 목마른 치유를 위한 비상은 아름다운 동행이 될 것입니다. 1 제임스앤제임스 2015.03.10 212
591 주님, 한가위에도 크리스챤들은 베풀면서 살아갈 것입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3.09.13 935
590 주님, 지금도 하나님과 열애하고 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4.10.20 609
589 주님, 이렇게 마음과 생각이 눈꽃같이 되길 기도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4.03.04 808
588 주님, 우리의 손을 붙잡아 주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4.07.25 655
587 주님, 우리에게 오시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2.09.22 1103
586 주님, 우리가 가는 곳 어디든지 주님도 그곳에 함께 있을 것입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4.04.04 851
585 주님, 우리 한인들을 불쌍히 여기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4.10.18 74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37 Next
/ 37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