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주님. 우리에게 전해주는 수채화의 그리움이 있었습니다.


 

이른 아침에 보타니의 창을 통해 들어온 연한 빛 속에 담긴 그리움은

그 빛에 빠져들어 깊은 사랑이 될 것임을 수긍하며

그럼에도 진정 우리의 마음은 조심스레 떨리는 손길을 뻗어

아롱진 그 빛들을 수채화에 담아 내었습니다.

 

주님. 우리의 손에 담긴 수채화의 빛들을 바라 봅니다.

마냥 그것을 한참 동안 바라 보며 우리는 그 빛들의 수채화가 됩니다.

그 숱한 수채화의 색깔 중의 하나가 되어

의식이 시간을 인식할 범위를 이미 벗어나 버리고

시공간의 경계에 서서 우리는 벌써 그러한 수채화의 빛들이 되고 말았습니다.

 

천 년을 통해 알았던 그 수채화의 빛들은

이른 아침 우리의 시각 속에 자리를 잡고

오클랜드 세상의 풍상을 감내하며 수채화의 빛들은 침묵할 때

우리가 의식하지 못하는 미지의 세계까지

이른 아침에 연한 빛 속에 담긴 수채화의 그리움을 우리에게 전하고 있습니다.


 

주님. 보타니의 삶의 향기가 물씬 풍기는 내일이 오고 있습니다

살아온 날보다 살아가야 할 날이 더 많기에

지금 잠시 수채화 속에서 우리를 발견하더라도 슬프지 않습니다.

 

지나가 버린 어제와 지나가 버린 오늘 그리고 다가올 미래에

어제같은 오늘이 아니길 바라며

오늘같은 내일이 아니길 바라며

풍성한 마음으로 커피 한 잔과 더불어 나눌수 있는

즐거운 농담 한 마디의 여유로 인해

우리를 발견하더라도 슬프지 않을 것입니다.

그저 누릴 수 있는 마음의 여유를 바랄 뿐입니다.

 

우리는 하루를 너무 빨리 살고 너무 바쁘게 살고 있기에

그냥 마시는 커피에도 그윽한 향기가 있음을 알 수 없어도

오클랜드의 세상은 수채화처럼 아름다우며

우리는 언제나 사랑할수 있는 마음을 갖고 있습니다.

 

주님. 지금은 풍성한 마음이 있기에 커피에서 향기를 맡을 수 있고

하늘을 보며 눈이 시려 흘릴 눈물이 있기에 슬프지 않고,

내일이 있기에 우리의 마음 만큼은 오늘 여유롭고 풍성합니다.

 

캔버스의 수채화를 그리며 커피의 향을 마실 수 있고

보타니의 창을 통해 파란 하늘을 보고 가슴이 벅찰 때는

눈물도 흘릴 수 있는 여유로운 우리가 되길 바랍니다.

우리에게는 오클랜드의 내일이 있기 때문입니다.


 

수채화아티스트/기도에세이스트/칼럼니스트 제임스로부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24 나눔과 베풂 / 정연복 나누리 2013.08.22 976
623 나는 완전히 마음을 먹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1.09.06 3676
622 나는 왜 예수를 그리스도로 고백하는가 ? / 정연복 나누리 2013.05.18 873
621 나는 하나님께 기도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3.05.10 780
620 나를 믿어주는 나의 아내가 있습니다. (16/10/2016 결혼 33주년에서) 제임스앤제임스 2016.10.22 113
619 나를 위해 매일 하나님께 기도하는 나의 큰 사랑이여. 제임스앤제임스 2013.05.24 1177
618 나와 인연이 있는 모든 사람들을 위하여 기도합니다. 1 제임스앤제임스 2013.03.15 1271
617 나의 가족을 위해 기도하게 하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3.02.27 980
616 나의 사랑하는 한인들이여. 제임스앤제임스 2011.08.28 3288
615 나의 십자가를 지고 좇아가게 하게 하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2.10.05 2072
614 나의 아내를 위한 기도를 드립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2.03.23 1496
613 나의 영어 신앙시로 나의 하나님께 찬양과 영광을 드립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3.09.03 1088
612 나의 친구들과 함께 기쁜 부활절을 갖게 하여 주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4.04.18 735
611 나의 크리스챤 우정은 영원합니다. My Christian Friendship Forever : 제임스앤제임스 2015.08.26 163
610 나의 하나님의 음성을 들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4.04.20 823
609 낙망한 사람들을 격려하게 하여 주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3.09.19 1108
608 낮아지고 높일 줄 아는 사람이 되게 하소서. 1 제임스앤제임스 2012.06.04 1244
607 내가 곤란한 환경 속에 있더라도 기뻐하는 사람이 되게 하여 주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3.01.04 1638
606 내면의 아름다움을 가꾸는 아내이게 하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1.10.26 1271
605 놀랍고도 위대한 성경 / 정강길 나누리 2013.08.19 76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7 Next
/ 37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