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We Want To Meet Christian Friends Brothers And Sisters By Heart :

우리는 마음에 담고 있는 크리스챤 친구들인 형제들과 자매들을 만나고 싶습니다.

 

 

A miracle brought us together right from the very start

We bonded from the beginning friendship made us brothers and sisters by heart.

 

We are as close as blood brothers and sisters

When times are happy or sad

One for all, and all for one in good times or in bad.

 

The love we have for each other

Nothing can quite compare

It is so unique in its special way

A love only brothers and sisters can share.

 

When getting in touch with each other

So much each of us wants to say

What a wonderful way to share

An end to a special day.

 

 

Watercolour Artist/Prayer Essayist/Columnist James Seo.

수채화아티스트/기도에세이스트/칼럼니스트 제임스로부터.

  • profile
    제임스앤제임스 2015.11.09 19:52
    오클랜드의 20년 생활을 하면서 <하면 된다>는 것도 알았습니다.

    오클랜드의 20년 생활을 하면서 <하면 된다>가 아니라
    <되면 한다>고 외치는 비겁한 한인들이 되지 않겠다고 약속했습니다.
    <되면 한다>로 순서가 바뀌어 버린 비겁해진 한인들을 보았습니다.

    우리기 사는 생애 동안에 포기하지 않으면 “하면 된다”는 것도 알았습니다.
    주먹을 꼭 쥐고 한번 끝까지 극복해 보는 것입니다.
    창조주는 우리의 편이 되어 주었습니다.

    오클랜드의 세상이 어떠한가 불공평한가 하면서
    항상 핑계와 구실을 삼아 피해 다니지 않았으며
    단 한번 우리의 생애만이라도 생명을 거는 것처럼 부딪쳐 보았습니다.

    우리 한인들의 선조들의 살기 좋고 행복을 위한 예언과 바램은
    언제나 실패한 적이 없었습니다.
    비가 올 때까지 기도를 했으며,
    폭풍이 멈출 때까지 기도를 했으며,
    부족한 의식주까지도 풍족하게 모두를 해결해 주었습니다.
    죽은 목숨도 살려 주었으며
    직장과 사업도 번창해 주었으며
    자녀들의 미래를 약속해 주었습니다.
    정말 해보니 모두를 완성해 주었습니다.
    주님을 의지하면 모든 것이 “하면 된다”는 것을 알았습니다.

    Watercolour Artist/Prayer Essayist/Columnist James Seo.
    수채화아티스트/기도에세이스트/칼럼니스트 제임스로부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84 신앙에세이 : 주님. 우리는 우물 안의 개구리처럼 교회 안에서 갇혀서만 사는 크리스챤들이 되지 않겠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8.09.14 69
683 신앙에세이 : 우리 크리스챤들은 모두 좋은 교회를 소망하고 있는 이유가 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9.03.30 69
682 주님. 우리가 우리의 무거운 마음을 주님에게 맡기게 하여 주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6.05.15 72
681 신앙에세이 : 주님. 우리 한인들이 오클랜드에 살면서 자신만 채우고 누리려고만 하지 않게 하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5.11.06 74
680 신앙에세이 : 주님. 지금 서 있는 이곳 오클랜드가 우리 크리스챤들의 사역지이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5.10.23 75
679 신앙에세이 : 주님이신 예수그리스도를 믿는 것은 선택이 아니고 필수임을 알았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9.05.27 75
678 우리는 예수님의 이름에서 부끄럽지 않고 피할 필요가 없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5.11.08 77
677 신앙에세이 : 우리 크리스챤들은 찬양과 예배를 위해 언제나 준비된 예배자들이어야 합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9.05.11 78
676 신앙에세이 : 주님. 2016년도에도 우리의 소망대로 살 수 있게 도와 주옵소서. 1 제임스앤제임스 2016.02.18 79
675 신앙에세이 : 주님. 이곳 오클랜드에서 매일의 일들이 바로 기도하게 해주는 동기들이 있음을 깨달았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6.06.05 81
674 신앙에세이 : 주님. 오클랜드의 생애를 성경대로 정말 신명나게 살겠습니다. 1 제임스앤제임스 2016.03.18 82
» 우리는 마음에 담고 있는 크리스챤 친구들인 형제들과 자매들을 만나고 싶습니다. 1 제임스앤제임스 2015.11.09 83
672 주님. 오늘 우리 엘림크리스챤들은 주님을 향해 우리 자신의 삶에 대한 결심을 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6.05.16 83
671 예수님을 믿는 엘림크리스챤 친구들이 사는 생활을 보고 싶었습니다. 1 제임스앤제임스 2016.02.17 85
670 신앙에세이 : 우리가 사는 나라 뉴질랜드를 위해 기도하고 있습니다. (Our Prayer No. 2 : 우리의 기도 No. 2) 제임스앤제임스 2016.08.26 85
669 주님. 우리는 과거의 잘못된 행적을 버리고 살겠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5.12.13 86
668 오클랜드에 있는 모든 교회들과 크리스챤들이여. 제임스앤제임스 2015.11.15 87
667 주님. 오클랜드에 사는 우리에게는 작은 소망의 마음 하나가 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6.04.04 87
666 신앙에세이 : The One and Only Jesus : 오직 한 분이신 예수님이시여. 제임스앤제임스 2015.12.25 88
665 신앙에세이 : 교회를 참석하면 구원이 다 된 줄로 착각하지 않고, 위선과 가식과 교만을 버려야 살 수 있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8.07.20 8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7 Next
/ 37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