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신앙에세이 : 주님. 우리가 교만하면 하나님의 뜻이 보이지 않았습니다.

 

   

 

세상에는 스스로 나서서 지도자가 되는 사람이 있고, 다른 사람들의 추천과 신임을 얻어 지도자가 되는 사람이 있습니다. 같은 지도자의 길을 가더라도 어떤 방법을 통해 지도자의 자리에 서게 되었는지에 따라 성공과 실패가 좌우됩니다.

 

세계사를 보면 스스로 자기를 높이고 세력을 얻어 지도자의 자리에 오른 사람들은 대부분 폭군의 길을 걸었습니다. 수없이 많은 나라, 긴 역사 속에서 폭군들은 셀 수도 없이 많이 등장했습니다. 선정을 베풀고 국민을 사랑한 왕보다는 권력을 이용해 자신들의 부와 영광을 얻은 지도자들이 훨씬 많았습니다. 국민들을 하나의 소모품으로 인정했으며, 생명의 존귀함은 찾아 볼 수 없었습니다. 한 사람의 폭군이 등장했을 때, 얼마나 많고 많은 사람들이 어렵고 힘들었는지를 상상할 수 있었습니다.

 

태어나서 죽음에 이르기까지 평생을 한숨과 눈물 속에서 살아간 사람들이 많이 있었습니다. 오늘의 시대를 살아가는 우리는 얼마나 행복한 사람들인지 모릅니다. 할아버지들이 노예의 신분으로 평생을 손발 한번 제대로 펴보지 못한 채 한 많은 세상을 살다 돌아가셨고, 아버지들도 질곡의 세월로 살았으며, 오늘의 자신의 시대도 일부는 그와 같이 다시 태어난 자식까지 천하고 무시당하는 신분이 이어져 내려 간 사람들이 그렇게 많았습니다. 빈부귀천과 직업귀천이 그대로 존재하고 있다는 사실이 그대로 현실에 적용되고 있어 왔습니다.

 

어떤 대하드라마 사극을 보면 태평세월을 보내는 경우는 짧은 것 같습니다. 대부분 전쟁과 권력의 싸움으로 혼란의 시대를 이어가고 있었습니다. 모두가 스스로 자기를 높여 권력을 잡고 국민을 다스린 교만한 왕들의 시대였습니다.

 

이 세상에는 스스로 자기를 높일 만한 자격을 갖춘 사람은 아무도 없습니다. 죄들로 오염된 속성을 가진 우리 중에 어느 누구도 스스로 자기를 높일 수는 없습니다. 이것을 무시하고 스스로 높아 졌을 때, 이로 인해 발생한 불행이 얼마나 컸었는지를 역사는 보여 주고 있었습니다.

 

오직 하나님만이 스스로 계시며 영광을 받으신 유일한 분이십니다. 하나님께서 "나는 스스로 있는 자니라"고 모세에게 말씀하셨습니다. 아도니야는 다윗의 네 번째 아들이었기 때문에 압살롬이 죽은 후, 서열상으로는 왕위에 오를 수 있었습니다. 그러나 하나님께서는 솔로몬을 왕으로 세울 것을 말씀하셨고 아도니야도 이 사실을 알고 있었습니다. 솔로몬의 왕위는 일찍이 하나님께서 다윗 왕에게 제시하신 내용이었습니다. 그러나, 아도니야는 하나님의 뜻을 무시하고 스스로 자신을 높이고 왕이 되려는 반역 행위를 한 것입니다.

 

교만하면 하나님의 뜻이 보이지 않습니다. 정당성도 보이지 않습니다.

교만하면 국민이 보이지 않습니다. 불행해 질 수 있는 미래도 보이지 않습니다.

교만은 검은 안경을 끼는 것과 같습니다. 원래의 용도는 강한 햇빛과 강한 조명을 피하는 것이었습니다.

교만은 내일을 내다 볼 수 있는 창문에 검은 커튼을 드리는 것과 같습니다.

 

스스로를 높이는 일(교만함)과 스스로가 나서는 일(거만함)의 말로(The Last Days), 곧 실패로 가는 지름길이었습니다. 그러므로, 우리는 겸손하고 하나님의 뜻을 알고 그 뜻을 실천하기를 바라고 있는 것입니다.

 

수채화아티스트/기도에세이스트/칼럼니스트 제임스로부터.


  1. No Image 10Mar
    by 제임스앤제임스
    2015/03/10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210  Replies 1

    우리는 어려운 시절에 평화를 위해 기도합니다. We Pray For Peace In Troubled Times :

  2. 주님. 간절함으로 목마른 치유를 위한 비상은 아름다운 동행이 될 것입니다.

  3. No Image 08Mar
    by mangsan
    2015/03/08 by mangsan
    Views 175 

    사마리아

  4. 신앙에세이 :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축복해 주신 영력, 지력, 체력, 경제력, 인력을 누리게 하옵소서.

  5. 주님. 오클랜드의 세상에서 3 가지의 필수 요소를 간직하고 살겠습니다.

  6. No Image 20Feb
    by 제임스앤제임스
    2015/02/20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266 

    신앙에세이 : 주님. 우리가 오클랜드의 친구들과 이웃들에게 해줄 수 있는 일들이 있습니다.

  7. No Image 12Feb
    by 제임스앤제임스
    2015/02/12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309  Replies 1

    커피 한잔을 마시면서 햇볕같은 이야기를 전하고 있습니다.

  8. No Image 11Feb
    by 제임스앤제임스
    2015/02/11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515 

    God's Miracles : 하나님의 기적이 시작했습니다.

  9. No Image 10Feb
    by 제임스앤제임스
    2015/02/10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223 

    오클랜드의 한인들은 2015년에 희망을 담으며 시작했습니다.

  10. No Image 09Feb
    by 제임스앤제임스
    2015/02/09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373 

    오클랜드에서 우리의 침착함을 위해 기도합니다. This Is Our Prayer for Our Serenity In Auckland.

  11. No Image 08Feb
    by 강남신사
    2015/02/08 by 강남신사
    Views 280 

    한국에서 모든 심부름해드립니다.

  12. No Image 05Feb
    by 제임스앤제임스
    2015/02/05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270 

    신앙에세이 : 주님. 우리가 오클랜드의 친구들과 이웃들에게 해줄 수 있는 일들이 있습니다.

  13. No Image 29Jan
    by 제임스앤제임스
    2015/01/29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373 

    오클랜드에 사는 하나님을 믿는 아내의 버릇의 12가지를 소개합니다. : 12 Traits of a Godly Wife in Auckland.

  14. No Image 23Jan
    by 제임스앤제임스
    2015/01/23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505 

    신앙에세이 : 주님. 우리가 교만하면 하나님의 뜻이 보이지 않았습니다.

  15. No Image 16Jan
    by 제임스앤제임스
    2015/01/16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452 

    우리는 한 여름날을 위해 기도하고 있습니다. We Pray for a Summer Day.

  16. No Image 09Jan
    by 제임스앤제임스
    2015/01/09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536 

    신앙에세이 : 주님. 우리는 갑오년을 보내며 오클랜드의 삶의 기도를 드리고 있습니다.

  17. No Image 09Jan
    by 제임스앤제임스
    2015/01/09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484  Replies 1

    주님. 우리가 홀로 채우고 누리려고만 하지 않게 하옵소서.

  18. 새해의 희망의 열매가 한인들에게 넉넉한 양식이 되게 하옵소서.

  19. 주님. 지금은 희망의 노래를 시작했습니다.

  20. No Image 24Dec
    by 제임스앤제임스
    2014/12/24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596 

    이것은 오클랜드에서 드리는 우리의 크리스마스 기도인 것입니다. This is Our Christmas Prayer in Auckland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37 Next
/ 37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