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오클랜드에 있는 우리 크리스챤들이 가난한 사람들을 위해 베풀 수 있게 도와 주시옵소서.

WEEKLY PAINTING CHALLENGE! This week, the theme is "Fall Colors," and we would love to see your artwork depicting richly colored autumn scenes! Just share a picture of your artwork on our wall to participate. 

*To share pictures to our page, use the box in the upper left hand corner of our page where it says "Post" and click "Photo/Video." Then choose the image file you'd like to upload and click the box that says "Post." 

(Get some inspiration with this painting by Erica Blankenbehler: http://bit.ly/17XuuF6)

 

바이블의 잠언에서 보면, 가난과 빈곤이 생기는 게으름에 대한 결과를 들려 주는 말씀들이 많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어쩔 수 없는 환경으로 인해 가난하게된 사람들에게도 들려 주고 있으며, 또한 불행한 사람들을 도와 주기 위해서 행복한 사람들의 도덕적인 책임감도 들려 주고 있습니다.

The news may be bad. The situation may look hopeless. But I will not fear, worry or doubt, because my King, my Savior, my God is in control! 

@[464110423609294:274:Evangelist Dana Morey] <<<GET CONNECTED!

 

주님. 가난한 사람들에게 친절하고 은혜를 베푸는 사람들은 행복감을 찾을 수 있음을 깨닫게 하여 주시옵소서. (잠언 14:20-21)

 

주님. 가난한 사람들을 괴롭히거나 속이며 조롱하는 사람들은 하나님을 반대하는 모욕이 될 수 있음을 깨닫게 하여 주시옵소서. (잠언 14:31, 잠언 17:5, 잠언 19:17)

 

주님. 가난한 사람들에게 친절히 베푸는 사람들은 축복을 받을 것임을 깨닫게 하여 주시옵소서. (잠언 22:9)

 

주님. 가난한 사람들에게 친절히 베풀기를 거절하는 사람들은 저주를 받을 수 있음을 깨닫게 하여 주시옵소서. (잠언 21:13, 잠언 22:16, 잠언 28:8, 잠언 28:27)

 

주님. 가난한 사람들을 억압하거나 빼앗는 일은 죄가 될 수 있음을 깨닫게 하여 주시옵소서. (잠언 22:22, 잠언 28:3)

 

주님. 하나님의 의를 찾고 있는 사람들은 어떤 사람들이 왜 가난하게 된 이유들을 생각하게 하여 주시고, 의롭지 않은 사람들은 가난한 사람들을 경시하는 사람들인 것을 깨닫게 하여 주시옵소서. (잠언 29:7)

 

주님. 우리가 친절히 베푸는 것은 게으르거나 회개하지 않는 죄로 인해 발생한 가난과 빈곤을 돕지 않을 것이며, 또한 친절히 베푸는 것은 불행한 사람들이나 빈곤한 사람들에게 보답을 바라지 않고 기꺼이 도울 수 있는 것임을 깨닫게 하여 주시옵소서.
 
A COMMON CONVERSATION

Unenlightened person: “It’s so great that you have a little boy and a little girl.”
Me: “I have two girls and a boy!”
Unenlightened person: “Yes but you know what I mean, only two alive.”
ME: “Summer and Riley are alive on earth and Lily is alive in heaven. They’re all alive.”
Unenlightened person: “Yes, but you know what I mean, only two with you.”
Me: “No, I feel Lily with me all the time.”
Unenlightened person: “Yes, but you know what I mean, only two physical.”
Me: :Well, I feel Lily touching my back and playing with my hair, those are physical sensations aren’t they!”
...There is nothing anyone can ever say to me that can ever discount the very true and real presence and eternal connection I have with my daughter Lily. There is nothing anyone can say to you either that can change the connection and presence of your loved one in spirit! Have fun with this game with the unenlightened next time you find yourself in my shoes, but keep it light if you can, keep peace in your heart in the knowledge that the unenlightened person just doesn’t know any better, yet. Lots of love xx

 

수채화아티스트/기도에세이스트/칼럼니스트 제임스로부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64 바카스 한 병의 예수 / 정연복 나누리 2013.09.13 839
363 주님, 한가위에도 크리스챤들은 베풀면서 살아갈 것입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3.09.13 935
» 오클랜드에 있는 우리 크리스챤들이 가난한 사람들을 위해 베풀 수 있게 도와 주시옵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3.09.13 948
361 200그램 죽 속에 있는 하나님 / 정연복 나누리 2013.09.13 737
360 진실된 크리스챤의 언어를 통해 화합의 마음을 배우게 하여 주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3.09.13 982
359 십일조 헌금 / 산들바람 나누리 2013.09.12 1134
358 주변에 방황하는 사람들을 위해 특별히 기도하고 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3.09.11 932
357 왜 사느냐고 물으신다면 / 산들바람 나누리 2013.09.10 873
356 한인 서로에게 은혜가 되는 삶을 추구하게 하여 주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3.09.10 883
355 깨달음의 신앙 / 정강길 나누리 2013.09.10 816
354 한가위 명절에도 하나님께 영광돌리는 삶을 살게하여 주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3.09.09 1033
353 배고픈 자들에게 떡을 주는 사랑 / 정연복 나누리 2013.09.08 904
352 우리가 살아가는 삶의 도중(Stopover)에 서 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3.09.07 954
351 진리 안에서의 자유 / 정강길 나누리 2013.09.03 873
350 나의 영어 신앙시로 나의 하나님께 찬양과 영광을 드립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3.09.03 1088
349 이웃의 힘든 삶을 도울 수 있는 필요한 힘과 지혜를 허락하여 주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3.09.03 844
348 복음의 감동 어디서 오나 ? / 한완상 나누리 2013.09.03 814
347 9월의 계절인 봄을 맞이하는 한인들에게 축복하게 하여 주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3.09.02 815
346 뜻과 힘을 합하면 / 산들바람 나누리 2013.09.02 898
345 인간 존엄의 정신 / 정연복 나누리 2013.09.02 813
Board Pagination Prev 1 ...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 37 Next
/ 37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