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제임스의 세상이야기 : 오클랜드의 가든에 핀 민들레꽃은 목련꽃과 장미꽃을 부러워하지 않았습니다.

 

pcp_download.php?fhandle=NHZoUzBAZnMxMS5

 
우리 한인들의 가든에 핀 민들레꽃은 목련꽃과 장미꽃을 부러워하지 않았습니다. 우리는 20년 동안,

오클랜드에서 생활하면서 야생초를 사랑하는 방법을 배웠습니다. 가든에 한 구석에서 홀로 핀 야생초 화단을 통해 깊은 깨달음을 얻었습니다. 야생초란 이름을 누군가 붙여 주지 않은 아름다운 꽃임을 깨달았습니다. 그래서 그는 야생초와 사람들이 하찮게 여기는 꽃들을 사랑하기 시작했습니다. 그런 경험 때문에, 우리 가든에 핀 민들레꽃은 목련꽃과 장미꽃을 부러워하지 않았습니다.

 

민들레꽃이 목련꽃과 장미꽃을 부러워하지 않는 것은 자신을 완전히 사랑할 줄 알기 때문인 것입니다. 그것이 바로 건강한 자신의 사랑이었음을 배웠습니다. 민들레꽃은 목련꽃과 장미꽃과 비교하는 방법이 없었습니다. 우리를 비참하게 만드는 것은 비교의식이었습니다. 우리가 진실로 우리 자신을 사랑하기 위해서는, 비교의식을 버리고 창조의식을 가져야 하는 것을 알았습니다. 

 

우리 한인들의 창조의식이란 창조주가 우리를 작품으로 만드셨다는 의식인 것입니다. 어느 누구와도 비교할 수 없는 독특한 인물로 만드셨다는 의식인 것입니다. 그런 의식을 가질 때, 우리는 다른 한인을 있는 모습 그대로 사랑할 수 있는 것입니다. 우리는 너무 많은 시간을 비교하고 경쟁하는 것에, 너무 많은 시간을 뺏기고 있는 것입니다. 그런 과정을 통해 자신을 스스로 불행하게 만들고 있었으며, 아무도 우리를 불행하게 만들지 않았습니다. 우리 스스로가 불행하다고 생각할 뿐인 것입니다. 우리 스스로가 자족할 수 있다면, 스스로 행복하다고 생각할 수 있다면, 우리를 불행하게 만들 한인들은 없는 것입니다. 세상의 행복은 마음의 생각에서 나온다는 사실을 언제나 기억하고 싶었습니다.

 

pcp_download.php?fhandle=NHZoUzBAZnMxMi5

 
우리가 자신을 다른 사람과 비교하지 않고, 또한 다른 사람을 비교대상으로 여기지 않을 때, 우리의 관점은

놀랍게 변화되는 것입니다. 또한 우리가 사람들을 있는 모습 그대로 받아 들이고, 그들을 변화시키려고 하지 않을 때, 신비로운 변화가 일어나는 것을 경험하게 될 것입니다. 이것이 삶들의 특징이고, 삶들의 신비인 것입니다. 우리 한인들은 다른 한인들을 변화시켜야 할 대상이 아니라 사랑해야 할 대상이었습니다. 우선, 우리 자신이 먼저 변화되는 것이 필요하고, 다른 한인을 위한 우리 자신의 생각의 변화와 관점의 변화를 시작해야 하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우리에게 필요한 것은 기다림이었습니다.

 

“가족과 친구들과 이웃들을 변화시키려 하지 않습니다. 기다립니다. 기다리는 중에 우리가 변화됩니다. 그러면 변화된 우리로 인하여 그들이 변화될 것입니다. (Evel)은 실체가 아닙니다. (Good)이 부족한 상태일 뿐입니다. 고로 선을 북돋우었습니다. (Evel)은 쫓아낼수록 야수처럼 자라지만, (Good)은 식물처럼 기다림 속에서 자라납니다.”

 

정말 소중한 가르침인 것입니다. 우리 안에 있는 선함을 깨닫고, 사람들에게 선을 베풀어야 하는 것입니다.

우리가 추구해야 할 영적인 훈련 중에 하나는 우리 자신들을 있는 모습 그대로 사랑하는 것입니다. 또한 다른 사람을 있는 모습 그대로 사랑하는 것입니다. 그런 과정을 통해 우리는 아름다운 조화를 이루게 하고, 우리의 삶들을 더욱 성숙하게 되는 것입니다. 우리의 삶들을 아름답게 만드는 것은 서로 상이함의 조화인 것이며, 서로 상이함을 축하해주고, 서로 다른 것임을 사랑하는 것입니다. 그것이 우리 한인들의 아름다운 공동체를 세우는 지혜인 것임을 깨달았습니다.

 

99E873395B84CF4D38A3F8

 
수채화아티스트/기도에세이스트/칼럼니스트 제임스로부터.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90 제임스앤제임스 제임스의 세상이야기 : 오늘도 오클랜드의 세월은 시련과 고통을 통해 그렇게 아름다운 이유를 알았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9.03.24 0
789 제임스앤제임스 제임스의 세상이야기 : 우리 한인들에게 좋은 뉴질랜드를 물려 주는 “뉴질랜드 타임즈”가 될 것입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9.03.16 1
788 제임스앤제임스 제임스의 세상이야기 : 우리 한인들은 오클랜드의 황혼과 최고의 자연 속을 거닐고 싶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9.03.09 1
787 제임스앤제임스 제임스의 세상이야기 : 한인부모들은 자신들의 삶을 살고 있는지 자녀들의 삶을 살고 있는지 궁금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9.03.03 5
786 제임스앤제임스 제임스의 세상이야기 : 오클랜드에서 언제나 가장 만나 보고 싶은 아름다운 한인들이 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9.02.22 10
785 제임스앤제임스 제임스의 세상이야기 : 오클랜드에서 항상 뛰어난 정신력을 가진 한인들은 소중하고 자랑스러웠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9.02.18 3
784 제임스앤제임스 제임스의 세상이야기 : 오클랜드에서 모든 한인들을 소중한 이웃으로 생각하고 살아 가겠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9.02.08 4
783 제임스앤제임스 제임스의 세상이야기 : 오클랜드에 사는 우리 한인 어머니들과 아내들에게 드리는 진솔한 마음을 보내고 싶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9.02.01 5
782 제임스앤제임스 제임스의 세상이야기 : 오클랜드의 세상을 사는 참 지혜를 펼쳐 보고 제대로 살면 좋겠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9.01.25 5
781 제임스앤제임스 제임스의 세상이야기 : 우리 한인들은 오클랜드의 참 생애를 위해 건너서 헤쳐 가는 삶들을 알게 되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9.01.19 3
780 제임스앤제임스 제임스의 세상이야기 : 오클랜드에서 한인들의 삶들의 굴레에서 벗어나서 우뚝 선 한인들이 자랑스럽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9.01.12 5
779 제임스앤제임스 제임스의 세상이야기 : 오클랜드의 2019년의 생애는 스스로 행복으로 만들고 원하는 만큼 행복해지는 것도 알았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8.12.21 4
778 제임스앤제임스 제임스의 세상이야기 : 우리가 사는 좋은 인간관계를 유지하며 항상 삶들의 결과는 만남보다 소중했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8.12.15 6
777 제임스앤제임스 제임스의 세상이야기 : 남태평양 해변가인 미션베이의 노을 앞에 서면 우리의 삶들은 아름다웠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8.12.06 4
776 제임스앤제임스 제임스의 세상이야기 : 우리 한인들의 생애는 정해져 있는 것은 하나도 없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8.12.03 3
775 제임스앤제임스 제임스의 세상이야기 : 오클랜드의 삶의 노년을 즐겁게 기쁘게 보내는 비결도 알았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8.11.22 7
774 제임스앤제임스 제임스의 세상이야기 : 우리 한인들이 나이 들면 받는 것보다 베푸는 노년의 신사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8.11.16 18
» 제임스앤제임스 제임스의 세상이야기 : 오클랜드의 가든에 핀 민들레꽃은 목련꽃과 장미꽃을 부러워하지 않았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8.11.08 9
772 제임스앤제임스 제임스의 세상이야기 : 우리 한인들의 꿈은 이민생활의 첫마음에 초점을 맞출 때 성취할 수 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8.11.03 11
771 제임스앤제임스 제임스의 세상이야기 : 오클랜드의 삶 속에서 참사랑의 불씨를 매일 가꾸며 사는 지혜를 배우고 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8.10.26 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0 Next
/ 40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