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주님. 오클랜드의 꽃길을 만끽하게 하여 주옵소서.

This recipe was requested by some of my fans - Patbingsu! It's probably one of the most popular desserts in Korea made with shaved ice, sweet red beans, fruits and mocha. It’s fun to make and a much healthier alternative to other western desserts and delicious. You can use any kinds of fruits of your choice and also add frozen yogurt to it. Enjoy!

Patbingsu (4 servings)

Ingredients: 1 cup of red azuki beans, 4 cups of water, 1 cup of stevia or brown sugar, 1 ½ cups of shaved ice (shave ice using a blender or ice shaver), 1 cup of peach chopped, 1 banana chopped, 3-5 sliced pineapples, 1 cup of unsweetened vanilla milk, ½ cup mocha 

Directions:
1.	Rinse and strain 1 cup of red bean. Then soak in water for 2 hours 
2.	In a pot, add the red beans with 4 cups of water. Boil over medium low heat for half hour and then simmer in low heat for additional 30mins – 45 mins.
3.	Drain the water and add 1 cup of stevia extract or brown sugar and ½ tsp of salt. Mix well.
4.	Stir the sweet beans over low heat for about 5 minutes.
5.	Turn the heat off, and let it cool down before chilling the beans in the fridge
6.	Layer the shaved ice at the bottom of the dessert bowl and add ½ cup of sweet red beans on top
7.	Place the sliced pineapples around the bowl and add chopped peach and bananas on top of the ice. (You can also use fruits cocktail) 
8.	Pour some vanilla milk on top and serve immediately

 

사랑의 주님.

이곳 오클랜드 보타니에서 산다는 것은 우리 안에 숨 쉬는 고향이 있고,

언제나 그리움이 되어 흥에 젖어 장단을 맞추는 세월이 춤추고,

마음에 맺힌 우리 한인들의 설움을 부드러움으로 달래 가며,

그 동안의 세월에 엮어 놓은 마음을 보타니의 작은 고요한 호수에

우리의 모습을 수채화로 그려 보았습니다.

 

침묵으로 기억을 더듬어 갈 때 흩어진 마음 위에 피어나는 따뜻함이 있고,

우리 한인들의 마음을 통해 맑고 깊이 있게 산다는 것은,

주님의 사랑을 일깨워 주고 행복을 알게 되었습니다.

사진: #Ink & Watercolour '@TheMuel' by #artist Sam Edwards - samedwards28@hotmail.com

 

사랑의 주님.

시원스런 맑은 하늘아래 축복이 있는 날에,

주님이 베푸시는 사랑 안에 마음이 포근하니 감사를 드립니다.

 

요즘 살기에 힘들어하는 사람이 많아도,

삶의 시련이 감사와 찬양으로 변하게 하고 삶의 고통을 넘어,

주님을 향한 믿음과 사랑과 소망으로 갖게 하여 주옵소서.

 

때론 모진 시련과 고난을 넘어 승리의 기쁨과,

더 강한 믿음의 사람으로서 서로 위로자가 되게 하여 주시고,

주님을 바라보며 참된 평화를 누리며,

화목하게 하는 주님의 복음 전하며 찬양하게 하옵소서.

 

우리 주님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사진: #Artwork 'AFRICAN VILLAGE' by #artist Alexander Gyamfi

 

수채화아티스트/기도에세이스트/칼럼니스트 제임스로부터.


  1. No Image 12Nov
    by 제임스앤제임스
    2011/11/12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164 

    예배를 통헤 우리 한인회를 위한 치유의 기도를 들어 주소서.

  2. No Image 03Nov
    by 제임스앤제임스
    2011/11/03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163 

    하나님 편에 설 때 축복을 받습니다.

  3. No Image 13May
    by 제임스앤제임스
    2013/05/13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158 

    새벽을 여는 아침의 기도를 드리게 하여 주소서.

  4. No Image 07Dec
    by 제임스앤제임스
    2011/12/07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158 

    지금 쫓겨난 3명의 불청객을 초대할 용기를 갖게 하소서.

  5. No Image 03Nov
    by 제임스앤제임스
    2011/11/03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158 

    당신은 행복한 나의 비밀이었습니다.

  6. No Image 09Oct
    by 제임스앤제임스
    2013/10/09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157 

    주님. 오클랜드의 꽃길을 만끽하게 하여 주옵소서.

  7. No Image 03Jan
    by 제임스앤제임스
    2012/01/03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157 

    한 해가 저물었고 2012년 새날이 밝았습니다.

  8. 오클랜드에서 살아가는 곳마다 사랑과 진실과 평화가 자리를 잡게 하여 주옵소서.

  9. No Image 01Apr
    by 제임스앤제임스
    2012/04/01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152 

    힘을 다하여 주 하나님을 사랑하는 것입니다.

  10. No Image 12Nov
    by 제임스앤제임스
    2011/11/12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152 

    우상의 숭배는 우리 생활의 올무가 됩니다.

  11. No Image 07Nov
    by 제임스앤제임스
    2011/11/07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151 

    우리의 교회는 가까운 곳부터 눈을 돌려야 합니다.

  12. No Image 20Oct
    by 나누리
    2013/10/20 by 나누리
    Views 1150 

    하나님은 택함 받지 못한 자에게 징벌을 내리시는가 ? / 산들바람

  13. No Image 03Nov
    by 제임스앤제임스
    2011/11/03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150 

    그리움을 그리워하는 당신에게 말이에요.

  14. No Image 10Jun
    by 제임스앤제임스
    2012/06/10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149 

    진정한 부자 가 되게 하소서.

  15. No Image 15Mar
    by 제임스앤제임스
    2012/03/15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148 

    완전한 회복을 위한 길로 가게 하소서.

  16. No Image 04Nov
    by 제임스앤제임스
    2012/11/04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146 

    Always With Thanksgiving : Always Thankful for Prosperity

  17. No Image 02Dec
    by 제임스앤제임스
    2011/12/02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144 

    우리는 우리의 소망을 준비하고 계획하며 살아야 합니다.

  18. No Image 02Dec
    by 제임스앤제임스
    2011/12/02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143 

    주님. 깨어있는 자로 축복 받게 하소서.

  19. 신앙에세이 : 주님. 우리를 이렇게 사랑하고 계신 줄을 정말 몰랐습니다.

  20. No Image 07Oct
    by 제임스앤제임스
    2013/10/07 by 제임스앤제임스
    Views 1141 

    우리의 삶이 물질의 넉넉함에 있지않고 주님의 은혜에 있음을 알게 하옵소서.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37 Next
/ 37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