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우리의 주님이시여 할렐루야.

오클랜드 한인들 모두 잘 지내시고 계십니까?

오늘은 날씨 하나도 덥지 않고 참 좋이요.

얼마 전 까지만 해도 춥다고 움추리고 했는데

벌써 덥게 느끼다고 하니 그렇습니다.

그래도 하나님 만나는 귀중한 시간이 되는 축제의 주일이 또 돌아옵니다.

우리는 하나님께 꼭 예배를 드리시기를 바랍니다.

모두를 사랑합니다. 그리고 축복합니다.

 

치료의 하나님이시여!

나는 너희를 치료하는 여호와임이라.” (출애굽기15:26)

 

설상가상이란 말이 있습니다. 눈위에 또 서리가 내렸다는 뜻입니다.

이는 어려운 일이 연거푸 일어남을 비유하는 말입니다.

모세가 인도하는 이스라엘 백성에게 이런 일이 일어났습니다.

물이 없이 사흘길을 겨우 만난 물 웅덩이는 마실 수 없는 쓴 물이었습니다.

 

첫째, 인생의 쓴 물이 있기도 합니다.

마라의 쓴물처럼 고난이 겹치면 입맛도 쓴것을 느낍니다.

그러나 하나님의 사랑하는 백성에게 쓴 인생의 맛을 느끼게 하심은 분명 이유가 있습니다.

고난 중에 결정적으로 역사하시는 하나님을 체험하게 됩니다.

하나님은 능히 우리의 쓰디 쓴 인생을 달게 고치십니다.

 

둘째, 한 나무를 가리키시니 물에 던지니 물이 달게 해주십니다.

모세가 하나님께 부르짖었더니 하나님께서 그에게 한 나무를 가리키시니

그가 물에 던지니 물이 달게 되었더라

백성들을 구원한 그 나무처럼, 예수님께서 우리를 위해 몸을 던지졌습니다.

나무 위에 높이 달린 예수님은 그 모습으로 우리를 구원하셨습니다.

 

셋째, 치료하는 하나님이 계시기 때문입니다.

너희가 나 하나님의 말을 들어 순종하고 모든 규례를 지키면

내가 애굽 사람에게 내린 모든 질병 중 하나도 너희에게 내리지 아니하리니

나는 너희를 치료하는 하나님이라

 

예수님을 믿고 믿음의 법을 따라 살면

하나님은 오늘날 우리에게도 치료의 하나님이 되십니다.

나뭇가지로도 쓴물을 단물로 바꾸신 하나님이

예수님의 십자가로 우리의 쓰디 쓴 인생을 치료하지 못하겠습니까?

우리 한인의 상한 가정과 질병을 예수님 십자가를 통해 치유 받으시길 기도합니다.

 

수채화아티스트/기도에세이스트/칼럼니스트 제임스로부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24 기도하다 쉬어가는 죄를 범치 않게 하여 주소서. 1 제임스앤제임스 2012.06.10 11862
723 우리의 기도를 받아 주소서. 1 제임스앤제임스 2012.10.01 9705
» 우리 한인의 상한 가정과 질병을 예수님 십자가를 통해 치유 받으시길 기도합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2.10.16 9425
721 크리스마스의 축복이 한인들에게 내려 주소서. 1 제임스앤제임스 2012.12.07 8277
720 Christmas Prayer : 크리스마스의 기도 제임스앤제임스 2011.12.23 8101
719 자녀들을 위해 기도하게 하여 주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2.06.01 7180
718 지금은 “크리스마스 스타일”입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2.12.14 6472
717 우리가 하나님을 알고 깨닫게 하여 주소서. 1 제임스앤제임스 2012.04.21 6321
716 Merry Christmas !!! 제임스앤제임스 2013.12.22 5746
715 그리스도의 탄생을 축하합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2.12.24 5384
714 부활절을 맞이하며 지금의 교회가 과연 그 성경시대의 교회입니까? 제임스앤제임스 2013.03.05 5073
713 2013년 새해에는 아름답고 성스러운 믿음으로 거룩하게 성화되게 하소서. 1 제임스앤제임스 2012.12.30 4680
712 아름다운 사람이 되기 위해 기도합니다. 신실한 예배를 드리는 우리가 되게 하여 주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2.07.14 4311
711 하나님 앞에 우리를 내려 놓게 하여 주소서. 1 제임스앤제임스 2013.02.05 4212
710 회개가 없는 예배를 계속 드리면 마귀를 불러 들이는 것과 같습니다. 2 제임스앤제임스 2012.12.01 4048
709 A Christmas Prayer : 크리스마스의 기도를 드립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2.12.24 3921
708 기도가 깊어 질수록 주님으로 충만한 영혼이 되게 하여 주소서. 제임스앤제임스 2013.03.20 3768
707 우리는 우리 주님이신 예수님께 기꺼이 예배를 드릴 수 있습니까? 제임스앤제임스 2012.09.02 3693
706 나는 완전히 마음을 먹었습니다. 제임스앤제임스 2011.09.05 3658
705 호산나라는 말이 무슨 뜻인지 기억나십니까? 제임스앤제임스 2012.07.07 345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7 Next
/ 37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