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이제는 우리가 하나님을 만나서 동행할 때입니다.


 

복음을 들고 나아가는 곳마다 십자가의 보혈로 덮혀지기를 소망합니다. 우리는 믿음에서도 조급함을 드러내기도 합니다. 그러나 주님의 말씀 앞에 진정으로 다가가면, 주님께서 만나주시고, 알려주시고, 자녀로 삼아주시고, 주인이 되어 주시며, 영원한 축복된 길로 인도해 주심을 체험으로 확신할 수 있습니다.

 

이제는 주님을 복음으로 만날 때입니다. 주님을 만나서 동행할 때입니다. 마지막 때 내일 주님이 오실지도 모릅니다.

 

지금 당장 복음 앞에 똑바로 서서 걸어가야 합니다. “내일 하면 되지하고 생각한다면 기회는 정말 다가 오지 않습니다.

 


지금 바로 주님을 위해 살리라고 결심하며, 주님을 위해 살아가면 축복의 세계로 인도하여 주십니다. “예수님을 꼭 만나리라고 결심하며 말씀과 함께하면, 주님께서 그 길로 인도해 주십니다.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의 말씀으로 행동해야 합니다. 주님, 십자가의 보혈로 정결케 하여 주시옵고 온전한 자녀로 삼아 주시옵소서.

 

날마다 우리는 기도해야 합니다. 이제는 주님과 동행하며 천국을 볼 수 있는 때가 올 것입니다.

 


수채화아티스트/기도에세이스트/칼럼니스트 제임스로부터.


  1. 십자가의 길을 피하고자 번민하시는 겟세마네 동산의 예수님 / 산들바람

    Date2013.05.22 By나누리 Views3086
    Read More
  2. 주님이신 예수님은 위대한 치유자이십니다.

    Date2013.05.22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2086
    Read More
  3. 우리가 믿는 부활은 없다 / 이제민 신부

    Date2013.05.20 By나누리 Views981
    Read More
  4. 꾸미지 않는 아름다운 사람이 되게 하소서.

    Date2013.05.18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218
    Read More
  5. 나는 왜 예수를 그리스도로 고백하는가 ? / 정연복

    Date2013.05.18 By나누리 Views873
    Read More
  6. 역사적 예수 와 신화적 예수 / 정연복

    Date2013.05.18 By나누리 Views915
    Read More
  7. 주님, 더욱 사랑하며 살겠습니다.

    Date2013.05.17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742
    Read More
  8. 역사적 예수는 교리적 배타와 독선을 용납하지 않는다 / 산들바람

    Date2013.05.15 By나누리 Views899
    Read More
  9. 역사적 예수, 실존인가 신화인가 ? / 산들바람

    Date2013.05.15 By나누리 Views971
    Read More
  10. 역사적 예수와 예수 살기 / 김준우 교수

    Date2013.05.13 By나누리 Views846
    Read More
  11. 역사적 예수 ( Historical Jesus) ? / 김준우 교수

    Date2013.05.13 By나누리 Views718
    Read More
  12. 새벽을 여는 아침의 기도를 드리게 하여 주소서.

    Date2013.05.13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1158
    Read More
  13. 오클랜드 한인회를 위해 서로 기도를 드리게 하소서.

    Date2013.05.12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733
    Read More
  14. 성서의 두얼굴 / 산들바람

    Date2013.05.12 By나누리 Views608
    Read More
  15. 나는 하나님께 기도했습니다.

    Date2013.05.10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780
    Read More
  16. 주님을 기쁘시게 할 수 있는 삶으로 인도하여 주시옵소서.

    Date2013.05.09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922
    Read More
  17. 세상 사는 동안에 서로가 행복이게 하여 주시옵소서.

    Date2013.05.09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853
    Read More
  18. 이제는 우리가 하나님을 만나서 동행할 때입니다.

    Date2013.05.05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737
    Read More
  19. 우리의 이민생활을 위한 기도를 들어 주시옵소서.

    Date2013.05.05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899
    Read More
  20. 은혜로운 가정예배를 드릴 수 있도록 허락하여 주시옵소서.

    Date2013.04.30 By제임스앤제임스 Views2162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 37 Next
/ 37

X